[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04-18 02:04:25  |  수정일 : 2019-04-18 02:06:24.103 기사원문보기
배수빈 아나운서 대저택 위치한 자곡동 어디기에?

[이투데이 김일선 기자]

‘한끼줍쇼’에서 kg그룹 곽재선 회장 자택을 방문했다. 곽재선 회장은 배수빈 강원mbc 아나운서의 시아버지기도 하다.

17일 방송한 jtbc ‘한끼줍쇼’에서는 자곡동을 찾았다. 이날 방송에서 자곡동을 찾은 강호동, 이경규, 태진아, 강남은 근사한 한끼에 성공했다.

조용한 동네인 자곡동은 수서역을 끼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는 kg그룹 곽재선 회장의 자택이 공개됐다. 이경규와 강남이 이 집에서 한끼를 대접받은 탓이다.

두 사람에게 정성스러운 한끼를 대접한 이는 강원mbc 배수빈 아나운서. 배수빈 아나운서는 곽재선 회장의 며느리다.

뿐만 아니라 자곡동에서는 씨엘의 조부모가 태진아와 강호동을 반갑게 맞이했다. 씨엘의 할아버지는 태진아를 보며 “학교를 같이 다녔다”며 반가움을 표했다.

[관련기사]
‘한끼줍쇼’ 이필모♥서수연, 예능 만남→결혼 첫 사례…온주완 “이미 알고 있었다”
‘한끼줍쇼’ 아이즈원 장원영, ‘프듀48’ 14살 우승자…“졸업식 갔다가 캐스팅”
‘한끼줍쇼’ 기은세, “본명 아냐” 작명소 가서 지은 이름…본명은?
‘한끼줍쇼’ 기은세, 12살 연상 남편과 7년 차 부부…“내가 먼저 프러포즈해”
‘한끼줍쇼’ 태진아, 강남♥이상화 첫눈에 감이 와 “엿 같은 궁합이라고 했다”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