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4-04 12:14:38  |  수정일 : 2020-04-04 12:15:56.763 기사원문보기
강원 원주갑, 총선 후보자 선거 벽보 훼손 30대 붙잡혀

[이투데이 이꽃들 기자]

4·15 총선 선거 벽보를 훼손한 3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강원 원주경찰서는 a(37)씨를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4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일 오후 11시 47분께 원주시 태장동의 한 어린이공원 벽면에 부착된 국회의원 선거 원주 갑 선거구 후보자 선거 벽보를 잡아 뜯어 훼손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지인들과 술을 마시고 만취해 걸어가던 중 선거 벽보를 보고서 잡아당겨 훼손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의 벽보 훼손은 원주시도시정보관제센터 직원이 모니터링 중 발견해 지난 3일 오전 8시 15분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신고를 받은 지 6시간 만에 폐쇄회로(cc)tv 등을 통해 a씨를 검거했다.

선거 벽보나 현수막을 정당한 사유 없이 훼손·철거하면 2년 이하의 징역 또는 400만원 이하의 벌금형을 받을 수 있다.

[관련기사]
정의당 강원 선대위 출범…5대 핵심공약에 ‘경제 활성화ㆍ안전한 일자리’
강원 국회의원ㆍ재보궐 선거 후보자 방송토론회 2∼9일
동서발전 출자회사, 강원도 감자 10톤 구매…취약계층에 기부
강원 8개 선거구 모두 경합…여야, 무소속 출마 변수에 '긴장'
강원 고성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멧돼지 첫 발견

경제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