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은우 '야외 촬영 중 난감한 상황 有'...이때 김남주 '통 큰 결정' 있었다?

[ MHN스포츠 ] / 기사승인 : 2024-02-29 14:33:11 기사원문
  • -
  • +
  • 인쇄






(MHN스포츠 정승민 기자) 차은우가 '원더풀 월드' 촬영 중 김남주의 센스 있는 대처에 감탄한 뒷이야기를 밝혔다.



29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MBC 새 금토 드라마 '원더풀 월드'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은 김남주, 차은우, 김강우, 임세미, 이승영 감독이 참석했으며 진행은 방송인 안현모가 맡았다.



'원더풀 월드'는 아들을 죽인 살인범을 직접 처단한 은수현(김남주)이 그날에 얽힌 미스터리한 비밀을 파헤쳐 가는 휴먼 미스터리 드라마다.



촬영 중 외부인이 화면에 잡혀 양해를 구해야 했던 일화를 언급한 차은우가 김남주의 호기로운 결정에 감탄했던 뒷이야기를 전했다.



차은우는 김남주와의 에피소드로 "야외 촬영 중 선배님의 팬이 계셨다. 앵글에 걸리니까 조금만 나와주세요라고 부탁드리려고 했는데, 여기 와서 보고 가시라고 하더라"라며 "이런 걸 보고 후배로서 나중에 촬영 현장에서 봐주시는 분들이 있으면 저런 식으로 해도 좋겠다 싶었다. 오히려 선배가 그렇게 대처해주신 덕분에 화기애애하게 촬영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김남주는 "촬영 협조해 주시는 동네의 어른이셔서 보실 거면 가까이 와서 보시라고 했었는데, 막상 신경 쓰여서 머리가 하얘졌었다"고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한편, MBC 새 금토 드라마 '원더풀 월드'는 내달 1일 오후 9시 50분에 첫 방송 한다.



사진=ⓒ MHN스포츠 이현지 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