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어리더 '중독성 강한 댄스'

[ MK스포츠 야구 ] / 기사승인 : 2022-05-23 06:01:01 기사원문
  • -
  • +
  • 인쇄
22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2022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가 열렸다.

두산 치어리더 서현숙, 이나경, 고가빈, 천온유가 특별 공연을 펼치고 있다.

이날 경기는 롯데 고승민이 9회 역전 스리런 홈런을 쏘아 올리며 롯데가 5-4로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잠실(서울)=천정환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