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04-19 18:24:35  |  수정일 : 2019-04-19 18:28:08.143 기사원문보기
삼성전기, 무선 충전 사업 매각…5G 집중
[이투데이 한영대 기자] 삼성전기가 모바일 무선충전 관련 사업을 국내 중견기업 켐트로닉스에 매각했다. 5g 등 미래먹거리에 집중하기 위한 조치로 해석된다.

켐트로닉스는 자회사 위츠를 통해 삼성전기 모바일 무선전력전송 사업과 nfc(근거리무선통신) 칩코일 사업을 양수하기로 결정했다고 19일 공시했다.

인수금액은 약 210억 원으로, 2년간 5회 분할지급된다.

삼성전기는 이번 조치를 통해 무선 통신 사업 분야를 5g 이동통신 부품 위주로 재편할 계획이다.

삼성전기 관계자는 “5g 등 신산업 쪽에 사업역량을 집중하기 위해 모바일 무선전력전송 사업 등을 매각했다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삼성전기, 삼성전자 매출 비중 줄이고 중화권 공략 속도
삼성전기, 1분기 실적 시장 기대치 하회 전망 '목표가↓'-한화투자증권
[특징주] 삼성전기, plp 사업 양도 기대감에 상승세
삼성전기, 1분기 실적 시장 기대치 하회 전망 '목표가↓'-kb증권
삼성전기, 1분기 실적 발표 컨퍼런스 콜 30일 개최

산업/기업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