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kt에 장준원 내주고 5R 신인 지명권 얻었다

[ MK스포츠 야구 ] / 기사승인 : 2022-05-21 18:00:06 기사원문
  • -
  • +
  • 인쇄
프로야구 LG 트윈스가 21일 내야수 장준원(27)을 kt 위즈로 트레이드하고 신인지명권을 얻었다.

LG는 "장준원이 KT 유니폼을 입고 LG는 2023 신인드래프트 5라운드 지명권을 받는다"고 밝혔다.

2014년 LG에 입단한 장준원은 1군 통산 93경기에 출전했다. 통산 타율 0.181/ 1홈런/ 7타점을 기록하며 주로 백업으로 뛰었다.

kt는 내야 백업 자원을 보강하고, LG는 미래 자원을 확보하게 됐다. 또한 장준원이 현재 선수단에서 기회를 얻기 힘들다는 점을 고려해 선수의 장래도 배려했다.

장준원은 올해 퓨처스리그 경기에 아직 출전하지 않았고, 지난해는 72경기에서 타율 0.297/ 3홈런 / 37타점을 기록했다.

[김원익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