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해병대 독립 '준4군' 체제로 개편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2-01-28 12:18:21 기사원문
  • -
  • +
  • 인쇄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통령 후보가 28일 오전 김포 김포 해병대 2사단을 방문해 해병대를 독립시켜 준4군체제로 만들겠다며 군 장병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있다./사진=이용우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통령 후보가 28일 오전 김포 김포 해병대 2사단을 방문해 해병대를 독립시켜 준4군체제로 만들겠다며 군 장병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있다./사진=이용우 기자

(서울=국제뉴스) 구영회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통령 후보는 28일 "해병대를 독립시켜 준 4군 체제로 만들겠다"고 공약했다.

이재명 후보는 이날 오전 설 명절을 앞두고 김포 해병대 2사단을 방문해 "많은 군 장병들이 국방의 의무를 충실히 수행하면서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켜주고 있다"며 장병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이어 "군사력 핵심은 이제는 숫자가 아니라 과학기술, 무기와 장비 체계란 사실이 동학혁명군 우금치에서 명확히 드러나 앞으로 숫자보다 관학전력을 중시하는 스마트 강군으로 거듭나야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최근에 북한이 1월에 여러차례 미사일을 발사한 사례가 없는데 대선이 이뤄지는 시점에 집중 미사싱 발사로 국론 분열시키고 한반도의 불안정 초래하는 행위는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하며 강력 규판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우리 나라는 소위 3군 체제로 그다음으로 해군 소속 해병대가 위치해 있는데 여전히 독립성에서 충분하지 않다는 판단이며 전세계적 추세가 해병대 강화하는 추세이기 때문에 우리도 3군 체제에서 해병대를 독립시켜 준 4군 체제로 개편하겠다"고 밝혔다.

이재명 후보는 "해병대의 전력과 독립성을 대폭 강화해 본연의 임무인 상륙작전 역량을 극대화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부연했다.

또한 "서부전선 중심으로 경계없무가 2사단 포함 해병대의 주업무가돼 있는데 앞으로 스마트 강군화 차원에서 경게업무는 첨단과학장비로 가능한 부분에서 대체해 나가는게 필요하다"고 언급했다.

이재명 후보는 "육해공 제대군인들을 위한 윤군회관, 해군해관, 공군회관이 있는데 해병대 제대자들을 위한 해병대회관은 없기 때문에 준 4군 체제에 맞춰 해병대 회관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덧붙였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