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정세균 "LH 직원 광명·시흥 투기 의혹, 수사의뢰 등 조치 취하라"

[ 서울경제 ] / 기사승인 : 2021-03-02 17:44:40 기사원문
  • -
  • +
  • 인쇄
[속보] 정세균 'LH 직원 광명·시흥 투기 의혹, 수사의뢰 등 조치 취하라'
정세균 국무총리. /연합뉴스

정세균 국무총리가 정부가 신규택지 후보지로 발표한 광명시흥 지구에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들의 투기 의혹이 제기된 것과 관련해 2일 국토교통부에 긴급 지시를 내렸다. 정 총리는 “국토부는 해당지역에 대한 사실 관계를 신속히 조사하고 필요한 경우 수사 의뢰 등 철저한 조치를 취하라”며 “다른 택지개발 지역에도 유사한 사례가 있는지 확인하고 이번 사례를 계기로 LH 등 토지·주택 정보 취급 공직자들이 이익충돌 등 공직자 윤리 규정 위반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대책을 강구하라”고 주문했다.


참여연대와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모임(민변)은 이날 기자회견을 열고 LH 직원 10여명이 지난달 신규 공공택지로 발표된 경기 광명·시흥 신도시 토지 7,000평을 사전에 사들였다는 의혹이 제기했다. 이 단체들은 “공직자윤리법 및 부패방지법 위반 가능성이 높다”고 주장했다.



/윤경환 기자 ykh22@sedaily.com
  • 글자크기
  • +
  • -
  • 인쇄

정치 인기 뉴스

많이 본 뉴스
연예 많이본 뉴스
스포츠 많이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