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0 총선 현장)최성덕 전 예비후보 “강대식 의원 지지한다”

[ 대구일보 ] / 기사승인 : 2024-02-26 15:36:15 기사원문
  • -
  • +
  • 인쇄
26일 국민의힘 강대식 의원이 본인 지지 선언을 한 최성덕 전 국민의힘 예비후보와 함께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4·10 총선 대구 동구을에 출마했던 최성덕 전 국민의힘 예비후보가 26일 강대식 의원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최 전 예비후보는 이날 강대식 의원 선거사무소를 방문해 “강 의원과 뜻을 함께하겠다”며 “타 후보들과 면면을 비교해 보아도 경험과 능력을 겸비한 강 의원이 최고의 후보자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동구의 천지개벽을 완성할 후보를 지지하는 것이 동구 주민들에 대한 도리”라면서 “강 의원은 초선임에도 대구경북통합신공항과 달빛철도 등 지역의 굵직한 사업들에 대해 큰 성과를 만들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재선에 당선되면 탄력과 관록이 붙어 엄청난 일들을 하리라고 확신한다”고 덧붙였다.

이날에는 9명의 전직 동구의회 의장단도 강 의원에 대한 지지를 호소했다.

지지자는 강위태·정수만·류상락·최대석·남태현·이동두·차수환·김다현·류재발 구의원이다.

차수환 전 동구의회 의장은 “신공항 건설과 후적지 개발, 혁신도시 활성화 등 동구 발전을 이끌 최적임자는 강 의원이 유일하다”며 “동구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서는 힘 있는 재선 국회의원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26일 국민의힘 강대식 의원의 지지 선언을 한 전직 동구의회 의장단이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종윤 기자 kjyun@idaegu.com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