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08-17 22:23:19  |  수정일 : 2018-08-17 23:52:50.497 기사원문보기
송범근, 주전 경쟁에서 기회 잡았지만... '아쉬운 전반전'
▲ 사진: 전북현대모터스 홈페이지 캡처
2018 아시안게임에서 송범근이 두 골을 허용한 채 전반전을 마감했다.

17일 열린 2018 아시안게임남자축구 E조 한국과 말레이시아의 경기에서 0-2로 한국이 뒤진 채 전반전이 종료됐다.

말레이시아와의 경기에서 골키퍼를 맡은 송범근은 두 번째 골을 허용하면서 아쉬운 표정을 남겨 눈길을 끌었다.

송범근은 앞서 진행된 인터뷰에서 "선배와의 경쟁이 부담이 될 것이라는 생각은 했다. 그러나 대표팀에 승선하게 돼 너무 감사하고 영광스럽다"라며 "현우 형이랑 같이 훈련한다는 것 자체가 즐겁다. 배울 것이 정말 많다"고 강조했다.

이어 "같은 방을 쓰면서 이야기를 많이 한다. 부담 갖지 말고 경기에 임하라는 말도 해줬다"라고 전했다.

송범근은 "주전 경쟁은 당연한 것이다. 경기에 누가 나설지는 감독님이 선택한다. 꾸준하고 성실한 모습을 보여주면 기회는 올 것으로 생각한다"라며 "내가 현우 형보다 앞서는 것은 젊음이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태풍 솔릭 북상중, 한풀 꺾인 폭염에 어떤 영향을? 온열질환자는 계속 증가 [2018/08/17] 
·황보라, 차현우와의 오랜 연애 비결 공개 '이것' 때문에? [2018/08/17] 
·[오늘 날씨] 말복 '태풍' 영향 곳곳에 '비소식'→제주도 먼바다 태풍특보 [2018/08/16] 
·태풍 솔릭, 더위 완전히 날려버릴까... 현재 위치는? [2018/08/17] 
·위례신사선 '위례~삼동'구간 경제성(B/C 1.03) 확보...경기도, 우선 건설 추진 [2018/08/17] 

 



국내 기타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