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7-08-24 10:59:16  |  수정일 : 2017-08-24 11:00:04.713 기사원문보기
대구대학교, 대구 최초 시각장애 영어교사 이우호 씨 박사 된다
▲ 이우호 영어교사
(대구=국제뉴스) 백운용 기자 = 중증 시각장애(1급)를 딛고 공립 중등교사 임용시험에 합격해 영어교사로 일하고 있는 이우호(42) 씨가 오는 25일 오후 2시 대구대학교(총장 홍덕률) 2016학년도 후기 학위수여식에서 박사 학위(특수교육학과 시각장애아교육 전공)를 수여 받는다.

이 씨는 불굴의 의지로 장애를 극복한 과정이 타의 모범이 돼 이날 총장 공로상도 함께 받는다. 대구대는 이 씨를 포함해 시각 장애인 졸업생 3명에게 '점자 학위증(글자+점자)'을 전달할 예정이어서 눈길을 끈다.

2013년 대구지역 최초로 특수교과가 아닌 일반교과(영어)에 합격한 그는 대구예담학교에서 현직 영어교사로 일하면서도 틈틈이 졸업 논문을 준비해 왔다.

박사 논문 제목은 '시각장애학교 중등학생의 학습동기, 학습태도, 영어 학업성취도 간의 관계'. 전국 12개 시각장애학교 중등학생 236명의 기초자료를 수집해 학습동기와 학습태도, 영어 학업성취도 간의 상관관계를 밝혀냈다.

그는 "임용시험 합격 전 시각장애학교에서 교사로 일하던 경험이 이 논문을 준비하는데 많은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그의 삶은 굴곡의 연속이었다. 이 씨는 20대 초반 군입대를 앞두고 신체검사를 받던 중 '망막 색소변성증' 판정을 받았다. 이후 병세는 급속히 악화돼 24세 때 앞을 전혀 볼 수 없는 1급 시각장애인이 됐다. 20대가 넘어 그에게 닥쳐온 시각장애의 시련은 인생을 송두리째 바꿔놓았고, 이후 좌절과 시련은 계속됐다.

하지만 1999년 재활 훈련을 위해 다니기 시작한 시각장애학교에서 교사의 꿈을 키웠다. 그리고 2001년 영어교사의 꿈을 안고 대구대학교 사범대학 영어교육과에 입학했다. 넉넉지 않은 가정 형편으로 두 번의 휴학을 하며 2006년에야 대학을 졸업했다.

이후 대구대 교육대학원 석사과정을 마치고 2010년 시각장애인 특수학교인 대구광명학교에서 기간제 교사로 일하기 시작했다.

그러면서 임용고시 수험생으로서 '주경야독'하는 생활을 병행했다. 그는 수차례 도전 끝에 2013년 대구 지역에서 처음으로 특수교과가 아닌 일반교과에 합격한 시각장애인 선생님이 됐다. 당시 이 씨의 합격은 언론을 통해 크게 알려지며 화제가 되기도 했다.

임용시험 합격 당시 그는 대구대학교 대학원 박사과정에서 공부하고 있던 상태였다. 학업을 끝마치고 싶었지만 교사로서 일을 소홀히 할 수 없었다. 수업 준비에는 남들보다 몇 배 이상의 시간과 노력이 필요했기에 박사 논문을 준비할 시간이 턱없이 부족했다.

그래서 잠시 미룰 수밖에 없었다. 그러나 학업을 다하지 못한 것이 항상 마음에 걸렸다. 교사 일이 어느 정도 익숙해질 즈음 마음 한 편에 항상 남아 있는 못다 한 숙제를 끝마치기 위해 박사 논문을 준비하기 시작했다.

임용시험 합격 후 4년. 그는 오는 25일 영예의 박사 졸업장을 받기 위해 대구대학교 학위수여식 단상에 오른다.

그는 졸업식을 앞둔 시점에 "모교인 대구대학교에서 학부와 석ㆍ박사 과정을 공부하며 울고 웃었던 많은 일들이 주마등처럼 스쳐지나간다"면서 "많은 고난과 시련을 겪고 있는 후배 시각장애인들에게 '저 같은 사람도 해내니 절대 좌절하거나 포기하지 마라'는 말을 전하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폰의달인, 갤럭시노트8 사전예약 사은품 무선청소기, 블랙박스, 태블릿pc 지급 [2017/08/23] 
·김도읍 의원, "명지국제신도시 초·중학교 신설 확정" [2017/08/23] 
·[오늘의운세] 24일 목요일 띠별운세···부자되는 지름길이다. [2017/08/24] 
·[오늘의운세] 23일 수요일 띠별운세···이겨낼 수 있다. [2017/08/23] 
·'죽어야 사는 남자' 백작 최민수 & 신데렐라 강예원, 갑을관계 180도 체인지! [2017/08/24] 

 



[광고]
loading...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