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11-20 10:56:12  |  수정일 : 2019-11-20 10:57:36.290 기사원문보기
'캠코 희망울림콘서트' 감동의 무대에 부산시민을 초대합니다
▲ '희망울림콘서트 시즌3' 포스터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는 오는 26일 오후 3시 부산 KBS홀(수영구 남천동 소재)에서 부산시민들을 초대해 감동의 울림이 가득한 '캠코 희망울림콘서트 시즌3'를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캠코 희망울림콘서트'는 캠코의 대표적 사회공헌활동인 '캠코 희망울림프로그램'에 참여하는 청각장애아동, 새터민ㆍ시각 장애인, 어린이와 청소년, 어르신 등 초등학생부터 어르신들까지 참여하는 다양한 문화예술팀이 지난 8개월간 익힌 기량을 선보이는 자리로, 올해 시즌3 콘서트에는 총 10개팀, 250여명이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캠코 희망울림프로그램'은 캠코가 지난 2017년부터 소외계층의 문화적 격차를 해소하기 위해 문화예술과 체육활동을 지원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올해는 △청각장애아동 오케스트라단 △청소년ㆍ어르신 댄스팀 △새터민ㆍ시각장애인 밴드 아동ㆍ청소년이 참여하는 풍물ㆍ탭댄스ㆍ우쿨렐레ㆍ연극ㆍ치어리딩ㆍ뮤지컬 등 모두 20개의 문화예술팀 610명과 체육활동 중심의 '캠코 희망울림 FC' 어린이축구단 140명 등 총 750명이 참여하고 있다.

캠코는 지난 4월 부산시교육청에 희망울림프로그램 운영비 2억 6000만원을 전달했으며, 참여자들에게 △강습비 지원 △단복 및 악기 지원 △축구용품 지원 △전문코치 축구교실 운영 △축구캠프 개최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원해 왔다.

특히 캠코는 올해 세 번째 시즌을 맞은 '캠코 희망울림프로그램'을 통해 보다 많은 분들이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참여인원을 지난해 700여명에서 750명으로 늘리고, 개인의 재능과 역량 개발은 물론, 신체적ㆍ정서적 성장을 지원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도 확대ㆍ다양화했다.

문창용 캠코 사장은 "우리 사회 이웃들의 문화예술 및 체육활동을 지원하고, 지역사회와 문화적 공감을 함께 나누고자 '캠코 희망울림콘서트 시즌3'를 마련했다"며 "많은 부산시민들께서 지난 8개월 동안 열심히 연습하고 노력한 출연자들의 공연을 관람하면서 감동을 함께 나누는 특별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번 '캠코 희망울림콘서트'는 전석 무료로 진행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전주지방검찰청, 제약회사와 부당거래...병원의원 내사 [2019/11/19] 
·'우루과이' 카바니, 아르헨티나에 선제골 [2019/11/19] 
·[아르헨티나 우루과이] 항의하는 수아레스 [2019/11/19] 
·영국 케이트 미들턴, 우아&섹시 드레스 자태 [2019/11/19] 
·한전, 베트남에 에너지효율화 추진 [2019/11/19]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