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와이어] 최초 작성일 : 2019-06-20 09:07:00  |  수정일 : 2019-06-20 09:10:29.403
서울드래곤시티, 미식의 즐거움 선사할 ‘여름 특선’ 디너 출시

신개념 라이프스타일 호텔플렉스(hotel-plex) 서울드래곤시티가 여름 시즌을 맞아 푸아그라·랍스터·이베리코 흑돼지·양갈비 등으로 구성한 셰프 자체 개발 일곱 번째 ‘셰프 테이스팅 메뉴 시즌7’을 선보인다.

2019년 여름 7회차를 맞는 ‘셰프 테이스팅 메뉴’는 서울드래곤시티 스카이킹덤 31층에 위치한 ‘더 리본(The Ribbon)’에서 만날 수 있다. ‘셰프 테이스팅 메뉴’는 매 시즌 ‘더 리본’이 고객들에게 최상의 맛을 선보이고자 시즌에 따라 각기 다른 주제로 계절별 제철 식재료로 개발한 셰프 특선 메뉴다.

이번 특선 디너는 정통 유러피안 퀴진(European Cuisine)을 기초로 한 ‘컨템포러리 다이닝(Contemporary Dining)’을 콘셉트로 트렌디한 감성을 담아내면서도 스테이크·양갈비 등 여름철 무더위로 지친 몸과 마음에 기운을 불어넣어줄 영양이 풍부한 메뉴들을 선보인다. 캐비어·트러플(송로버섯)과 함께 세계 4대 진미로 꼽히는 푸아그라와 이베리코 흑돼지를 사용해 까다로운 미식가들의 입맛을 사로잡고자 한 것이 특징이다.

‘셰프 테이스팅 메뉴’는 8월 말까지 디너 한정으로 운영되며 여름의 색을 담은 7가지 코스 요리로 구성됐다. 메인 메뉴로 소고기 안심 스테이크 혹은 양갈비가 제공되며 이 외에도 고객들은 △멜론, 토마토, 보코치니 치즈에 흑토마토와 바질오일을 얹은 스타터 디쉬 △체리베리 소르를 곁들인 푸아그라 △차가운 랍스터와 콩물을 푸어링한 차가운 랍스터 샐러드 △깊고 진한 맛의 이베리코 흑돼지 늑간살 리소토 △상큼한 맛이 특징인 타임 레몬그라스 소르베 등 셰프들이 세심하게 고려한 요리를 즐길 수 있다. 마지막으로 여름철 대표 과일인 코코넛을 형상화한 디저트가 제공된다. 가격은 1인당 10만원이다(안심 스테이크 선택 시 2만5000원 추가).

호텔 서울드래곤시티는 ‘더 리본’은 유럽의 고풍스러운 분위기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공간으로 한강뷰와 시티뷰를 동시에 감상할 수 있다며 푸아그라·이베리코 등 세계 진미와 함께 신선한 여름 제철 식재료를 활용한 호텔 서울드래곤시티만의 특선 메뉴로 잊지 못할 미식의 즐거움을 선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더 리본’의 ‘셰프 테이스팅 메뉴 시즌7’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호텔 서울드래곤시티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출처:서울드래곤시티
언론연락처: 서울드래곤시티 홍보대행 KPR 안리원 대리 02-3406-2145 관련 문의 서울드래곤시티 02-2223-7000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