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7-12-06 15:18:10  |  수정일 : 2017-12-06 15:21:56.957 기사원문보기
박유천♥황하나, 예복 한복+족두리 쓴 영상 공개…결혼 임박설에 "가족 모임용" 일축

[이투데이 유정선 기자]

그룹 jyj 박유천의 연인 황하나가 한복을 입은 영상을 공개하자, 두 사람의 결혼 날짜가 임박한 것 아니냐는 의혹이 나돌고 있다.

황하나는 지난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복을 입은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 황하나는 예복 한복에 족두리를 쓴 채, 아름다운 맵시를 한껏 뽐냈다.

황하나는 "어두운 컬러 싫어하는데 자꾸 입혀주셔서 #뾰로통"이라며 귀여운 불만도 덧붙였다.

황하나가 예비신부를 연상케 하는 행보를 보이자, 온라인상에서는 박유천과의 결혼 날짜가 다시 임박한 것 아니냐는 궁금증이 쏟아졌다.

네티즌들은 "박유천과의 결혼식을 위한 한복이냐"고 질문했고, 이에 황하나는 "새해에 가족모임 때 입는 한복이 필요해서 이것저것 입어본 것"이라고 답변했다.

한편 황하나는 남양유업 창업주 외손녀로 알려졌으며, 박유천과 9월 결혼식을 치를 예정이었으나 현재 결혼을 무기한 연기한 상태다.

사회복무요원으로 근무한 박유천은 지난 8월 소집해제 후, 두문불출하며 근황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관련기사]
'박유천 예비신부' 황하나, sns 보니 여권사진 찍고 예복용 한복까지…'결혼 초읽기'
황하나 sns 보니, 예비남편 박유천 깜짝 등장…관심 부담된 듯 '현재는 삭제'
박유천♥황하나, 결혼식 진짜 연기되나? '고소녀 기자회견 앞두고 돌연…'
'박유천♥황하나' 커플 타투?…각각 왼팔·오른팔에 얼굴과 숫자 '0922' 문신 새겨
박유천 사과문 삭제·황하나 인스타그램 탈퇴…실검 1위-악플세례 '관심 부담스러웠나?'


[광고]
loading...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