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05-27 17:57:51  |  수정일 : 2019-05-27 18:01:28.697 기사원문보기
배리나, 논란 야기한 일부 발언…"대한민국의 국격을 깎아내렸다"

[이투데이 이윤미 기자] 배리나, oecd 포럼 참가

배리나 일부 발언에 거센 비판의 목소리



1인 방송 크리에이터 배리나(본명 배은정)가 oecd 포럼에 참가한 가운데 그녀의 발언이 논란되고 있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는 1인 방송 크리에이터로 활동 중인 배리나의 oecd 포럼 토론 참가 영상이 업로드됐다. 페미니스트이자 동영상 플랫폼을 통해 외모 차별에 꾸준히 반대해온 배리나는 해당 포럼에서 인터넷상 혐오에 대해 이야기했다.

현재 온라인상에서는 해당 토론 자리에서 나온 배리나의 발언 중 일부가 논란의 중심이 되고 있다. 그녀는 사회자가 강간 비디오에 대해 묻자 "국내 어떤 장소던 몰래카메라가 존재한다"라는 발언을 하는가 하면 경찰이 불법 촬영 범죄자를 체포해도 처벌하지 않는다는 식의 발언을 하기도 했다. 이 같은 발언을 들은 다른 토론 참가자들은 놀라운 표정을 감추지 못하기도. 이에 대중은 사실로 확인되지 않은 이야기를 국제 토론 자리에서 언급한 그녀를 두고 "대한민국의 국격을 깎아내렸다"라며 비판의 목소리를 내고 있는 상황이다.

한편 배리나는 최근 자신의 동영상 채널을 통해 악성 댓글에 대해 법적 대응하겠음을 밝혔다.


경제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