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 선수 폭행 '靑 청원'에…임오경 측 "악의적인 허위"

[ 서울경제 ] / 기사승인 : 2021-02-25 04:30:00 기사원문
  • -
  • +
  • 인쇄
과거 선수 폭행 '靑 청원'에…임오경 측 '악의적인 허위'
임오경 더불어민주당 의원 /연합뉴스

핸드볼 스타 출신으로 영화 ‘우생순(우리 생애 최고의 순간)’ 주인공이기도 한 임오경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지난 24일 과거 감독 시절 선수를 폭행했다는 청와대 국민청원에 대해 “악의적인 허위 사실”이라며 정면 반박했다.


임 의원실은 이날 ‘청와대 국민청원 관련 설명해드린다’는 제목의 글을 올리고 “청와대 확인 결과, 현재 본 청원은 동의 수 1인이며 작성자가 링크도 돌리지 않아 추가 동의가 없는 상황”이라고 이같이 반박했다. 그러면서 “작성자가 본인이 올린 글을 캡처만 해서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등에 배포하고 정작 후속 조치하지 않은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작성자도 폭행의 당사자라는 본인이 아닌 제 3자의 글”이라며 “기재된 내용은 전혀 사실이 아니”라고 거듭 강조했다.


의원실은 “사실이어서 징계를 받았다면 상위단체인 대한체육회에 결과 보고가 되고 징계정보시스템에 등록되는데, 대한체육회 확인 결과 그러한 내용에 대해 핸드볼 협회로부터 보고된 것이 전혀 없다고 한다 (대한체육회 오늘 오전 확인)”고 해명했다. 이어 “그러한 내용이 있어 대한체육회에 보고가 되었다면 임오경 의원의 2018년 대한체육회 이사 선임에 결격사유가 되어 이사선임이 불가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청와대 국민청원에는 “국가대표 출신 여권 현직 여성 국회의원이 모 시청 구기 종목 감독으로 재직 시 소속 선수를 폭행해 심각한 상처를 남긴 일이 있다”는 글이 게시됐다.


해당 청원인은 “당시 협회 차원 대질심문과 사진 자료 확인까지 마쳤다”고 주장했다.



/강지수 인턴기자 jisukang@sedaily.com
  • 글자크기
  • +
  • -
  • 인쇄

정치 인기 뉴스

많이 본 뉴스
연예 많이본 뉴스
스포츠 많이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