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이재명 후보에 최소한 예의 지켜라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1-10-25 16:17:47 기사원문
  • -
  • +
  • 인쇄
한준호 더불어민주당 원내대변인.
한준호 더불어민주당 원내대변인.

(서울=국제뉴스) 구영회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25일 이재명 대선 후보에 대한 야당의 공세에 집권여당 대선 후보에 대한 최소한의 예의를 지켜줄 것을 촉구했다.

민주당은 "허은아 의원의 '사이코패스'에 이어 원희룡 예비후보의 부인 '소시오패스'까지 이재명 후보에 대한 선 넘은 발언이 이어지고 있다며 이재명 후보에 대한 비방에 앞서 '국민의힘 게이트'나 윤석열 검찰과 국민의힘 선거개입 게이트부터 먼저 돌아보라"고 꼬집었다.

한준호 원내대변인은 "악의적이고 몰상식한 비난에 최소한의 예의도 찾아볼 수 없다"며 강하게 비판했다.

특히 "이재명 후보가 성남시장을 연임하고 경기도지사에 당선된 것은 국민의 손으로 직접 선출한 검증된 대표라는 의미인데 이를 '사이코패스'나 '소시오패스'이런 말로 깎아내리는 것은 국민 다수의 선택을 폄훼하고 이를 거부하는 일"이라고 지적었다.

한준호 원내대변인은 "개인적인 생각과 평가는 자유로울 수 있지만 표현에는 책임이 뒤따른다"며 "대통령 후보에 대한 근거 없는 원색적인 비난으로 본인들의 모자람을 위안 삼을 문제는 아니다"고 일갈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