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현·나인우, ‘징크스의 연인’ 캐스팅 확정(공식)

[ MK스포츠 연예 ] / 기사승인 : 2021-08-10 09:47:26 기사원문
  • -
  • +
  • 인쇄
서현과 나인우가 새 드라마 ‘징크스의 연인’에 캐스팅됐다.

새 드라마 ‘징크스의 연인’(연출 윤상호 / 극본 장윤미)은 불행한 자신의 삶을 숙명으로 여기고 순응하며 사는 한 인간 남자와 저주를 풀기 위해 미지의 세상 밖으로 뛰어든 여신이 잔혹한 운명을 뛰어넘으며 펼치는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다.

‘징크스의 연인’은 동명의 인기 웹툰을 드라마로 제작한다. 가난하고 재수 옴 붙은 남자가 재벌가에서 숨겨둔 행운의 여신을 만나게 되면서 일어나는 일들을 그린다고.

서현은 손에 닿은 사람의 미래를 보는 신비로운 능력을 가진 슬비로 분한다. 비밀의 방에 갇힌 채 자라온 슬비는 7년 전, 호기심 방을 탈출해 공수광(나인우 분)을 만나 꿈같은 하루를 보낸 후 세상을 향한 꿈을 품게 된다. 서현은 각박한 세상에 굴하지 않고 자신의 꿈을 이루기 위해 능력을 펼치는 동화 속의 주인공 같은 맑고 순수한 슬비 캐릭터를 자신만의 색깔로 표현해낼 예정이다.

나인우는 서동 시장의 생선 장수이자 특별한 징크스를 지닌 공수광 역으로 색다른 연기 변신에 나선다. 공수광은 7년 전, 슬비(서현 분)를 만난 이후부터 모든 것을 잃어버리고 예전과는 완전히 다른 삶을 살게 되는 인물이다. 또한 슬비와 재회 후 잊고 있었던 능력들이 되살아나기 시작하는 캐릭터로, 나인우가 공수광을 어떻게 그려낼지 호기심을 유발한다.

앞서 서현은 ‘시간’, ‘사생활’에 출연, 장르를 불문하는 찰떡같은 캐릭터 소화력으로 배우로서의 입지를 단단히 해온 바 있다. 또한 나인우는 '달이 뜨는 강', '철인왕후'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탄탄한 연기력과 남다른 존재감을 뽐내왔다. 이에 ‘징크스의 연인’을 통해 열일 행보를 이어갈 두 사람의 활약에 예비 시청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징크스의 연인’은 ‘달이 뜨는 강’을 연출한 윤상호 감독과 영화 ‘힘을 내요, 미스터 리’, ‘럭키’, ‘마돈나’, ‘마담 뺑덕’ 등을 집필한 장윤미 작가가 극본을 맡아 화제를 모으고 있다. 여기에 서현과 나인우의 만남, 그리고 이들이 보여줄 색다른 케미스트리에 벌써부터 기대가 뜨겁다.

서현과 나인우가 출연을 확정한 ‘징크스의 연인’은 본격 촬영에 들어갔다.

[손진아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