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성훈 DGB대구은행장, 2000억원 규모 금융지원 및 상환유예프로그램 실시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2-08-13 20:48:37 기사원문
  • -
  • +
  • 인쇄
대구은행 본점
대구은행 본점

(대구=국제뉴스) 백운용 기자 = DGB대구은행(은행장 임성훈)은 수도권 집중호우에 따른 피해기업의 경영애로를 완화하고, 지역 대표은행으로 사회적 책임 이행을 위해 관련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2,000억원 규모의 금융지원과 함께 상환유예프로그램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피해가 확인된 중소기업에는 기업당 최대 2억원 이내 긴급경영안정자금이 지원되며, 필요 시 본점 승인 절차를 통해 그 이상의 금액도 지원 가능하고, 금융비용 경감을 위해서 신규자금 대출에 최대 1.5%의 특별금리감면을 실시한다.

임성훈 DGB대구은행장은 “이번 수도권 집중호우 피해기업 금융지원 특별대출은 자연재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원활한 자금조달이 이루어지기 위해 진행한다”고 말했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paekting@naver.com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