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 지지율] 윤석열 3주 연속 긍정평가 하락 '부정평가 53%'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2-07-06 13:09:28 기사원문
  • -
  • +
  • 인쇄
윤석열 대통령 / 윤석열 대통령 인스타그램
윤석열 대통령 / 윤석열 대통령 인스타그램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이 3주 연속 떨어졌다.

여론조사 알앤써치가 뉴스핌 의뢰로 지난 2일부터 4일까지 전국 유권자 1028명에게 여론조사 결과(표본오차 95% 신뢰수준 ±3.1%포인트 응답률 3.5%) 윤 대통령 지지율은 지난 주(45.3%) 대비 2.7%포인트 하락한 42.6%로 나타났다. 반면 부정 평가는 53%로 지난주(49.8%) 대비 3.2%포인트 상승했다. 긍정과 부정의 차이는 10.4%포인트로 오차범위(±3.1%포인트)를 벗어났다.

윤 대통령이 나토 정상회담 순방을 마치고 귀국한 시점은 1일로, 나토 정상 외교가 끝난 후 실시된 여론조사에서도 '순방 효과'를 누리지 못하고 있는 셈이다.

부정평가는 60대 이상(긍정 55.8% 부정 37.2%)을 제외한 전 연령층에서 높게 나타났다. 특히 20대와 40대의 부정평가가 60%를 넘었다.

지역별로는 대구·경북(부정 33.5%-긍정 62.2%)을 제외한 모든 지역에서 부정 평가가 높았다.

세부적으로는 △서울(긍정 42.6% 부정 53.5%) △경기·인천(긍정40.5% 부정54.7%) △대전·충청·세종(긍정 46.5% 부정 50.9%) △강원·제주(긍정 38.8% 부정 50.9%) △부산·울산·경남(긍정 43.0% 부정 54%) △전남·광주·전북(긍정 27.0% 부정 66.8%) 등이다.

이번 여론조사는 무선가상번호(100%) 자동응답조사 방식으로 조사했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