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은미 “골든걸스 합류? 음악하는 건 좋은데.."

[ MK스포츠 연예 ] / 기사승인 : 2024-02-27 15:32:02 기사원문
  • -
  • +
  • 인쇄
가수 이은미가 ‘골든걸스’ 합류 때 제일 고민했다고 밝혔다.

27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가수 뮤지가 스페셜 DJ로 나선 가운데, KBS 2TV ‘골든걸스’ 가수 인순이, 박미경, 신효범, 이은미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뮤지가 “방송 시작할 때 박진영 형이 네 분을 섭외를 하는 걸 보고 천재라고 생각했다. 처음 연락왔을 때 어땠냐”라고 물었다.

이에 박미경이 “다 내려놓고 살았는데 처음에는 아직 자격이 안되고 준비도 안 됐다고 거절하니까진영이가 ‘인순이, 효범이, 은미 다 같이 할거다’라고 하니까 거기서 묻어서 가면 되겠다라는 생각을 했다. 결정적으로 ‘누나 목소리 이대로 끝낼거야?’라는 말에 정신을 번쩍 차렸다”라고 밝혔다.

하지만 막내 이은미가 제일 고민을 많이 했다고. 그는 “음악을 하는 건 되게 좋은데 박진영이 퍼포먼스를 해야 한다는 말에 진짜 자신없어서 나는 안된다고 했다”고 떠올렸다.

이어 “조명이 켜지면 ‘누나가 멋있게 손을 올리라’고 하더라. 춤은 아니라고 설득을 했다. 거짓말쟁이였다. 그 정도의 춤은 처음이다. 안무를 제대로 한 적은 처음”이라고 덧붙였다.

[김현숙 MK스포츠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