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강우, 현 소속사 아이오케이와 재계약…“현재 ‘원더풀월드’ 촬영 중”(공식)

[ MK스포츠 연예 ] / 기사승인 : 2023-12-07 08:44:01 기사원문
  • -
  • +
  • 인쇄
배우 김강우가 소속사 아이오케이와 재계약을 체결했다.

7일 소속사 아이오케이 엔터테인먼트(IOK Entertainment)는 “김강우 배우와 오랜기간 함께하며 서로에 대한 배려와 존중, 신뢰를 바탕으로 재계약을 체결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여러 작품을 통해 폭넓은 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며, 전폭적인 지지를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오가며 20년 넘게 꾸준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김강우는 매 작품마다 뛰어난 캐릭터 해석력과 섬세한 연기, 탄탄한 연기 내공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있는 배우다.

최근 김강우는 영화 ‘귀공자’에서 어머니의 수술비 마련을 위해 한국으로 건너온 ‘마르코’를 집요하게 쫓는 재벌 2세로 모든 사건의 빌미를 제공하는 인물을 그려내며 호평을 받은 바 있다.

또한 2022년 JTBC 드라마 ‘공작도시’에서는 혼외자라는 꼬리표가 평생의 열등감이지만 결코 내색하지 않는 방송국 간판앵커로 분한바 있다. 더 이상의 욕망이 필요하지 않은 최고의 자리에 오를 날을 기다리는 인물로 인간의 야망을 리얼하게 그려냈다는 평을 받았다.

김강우는 현재는 MBC 드라마 ‘원더풀월드’ 촬영 중에 있다.

‘원더풀 월드’는 억울하게 어린 아들을 잃은 여자 주인공이 법의 용서를 받은 가해자를 상대로 복수를 하며 상처를 치유해나가는 서스펜스 복수극으로 김남주, 차은우가 출연을 확정했다.

[김나영 MK스포츠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