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코리아 출신 스님 차우림 “남편과 사별·아들은 아파” 눈물[MK★TV픽]

[ MK스포츠 연예 ] / 기사승인 : 2022-01-14 05:01:01 기사원문
  • -
  • +
  • 인쇄
미스코리아 출신 스님 차우림이 스님이 된 이유를 밝혔다.

13일 오후 방송된 MBN ‘특종세상’에는 미스코리아 출신 스님 차우림의 근황이 공개됐다.

1994년 미스코리아 인천 선 출신인 차우림은 화려한 삶을 살던 것과 달리 현재는 스님으로 살아가고 있었다.

그는 “IMF가 오면서 많이 무너졌다. 집도 다 넘어가고 차도 다 압류 당하고 그랬다”고 털어놨다.

이어 “결혼 4년 만에 교통사고로 남편이 사망했다”며 “아들 대학 보내고 이제 편안하게 살아야겠다 생각을 하고 있었는데 갑자기 아이가 아팠다”며 가슴 아파했다.

눈물을 쏟은 차우림은 아들이 원인을 알 수 없는 병에 걸렸다며 “더 힘든 일이 생겼다”고 말했다. 이어 “그 아이가 제가 출가한 것에 대해서 나는 자식을 위해 그런 선택을 했지만 아이는 어떻게 보면 엄마도 자기를 버렸다고 생각할 수 있을 거다. 그렇게 생각 안하기를 진심으로 바라고 있다”며 울었다.

[손진아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