퍼플키스 “곡 작업, 우리 팀의 색과 맞는지 가장 중요하게 생각”[화보]

[ MK스포츠 연예 ] / 기사승인 : 2021-09-20 14:28:58 기사원문
  • -
  • +
  • 인쇄
퍼플키스(PURPLE KISS)가 화보를 통해 독보적 존재감을 드러냈다.

지난 18일 롤링스톤 코리아 웹진을 통해 새 앨범 'HIDE & SEEK'(하이드 앤드 시크)의 타이틀곡 'Zombie'(좀비)로 더욱 힘찬 도약을 하고 있는 퍼플키스의 인터뷰와 유닛 화보컷이 공개됐다.

공개된 화보 속 퍼플키스는 블랙과 화이트가 돋보이는 스타일링과 함께 시크한 매력을 발산했다. 무대 위에서 보여줬던 '하이틴 좀비'와 사뭇 다른 분위기로 눈길을 끌었다.

이와 함께 롤링스톤 코리아와 인터뷰를 진행, 새 앨범 'HIDE & SEEK'의 매력 포인트 및 좀비 콘셉트로 컴백하며 준비했던 에피소드 등에 대해 솔직하고 유쾌하게 이야기를 나눴다.

먼저 멤버 전원이 앨범 작업에 참여해 뜨거운 화제를 모은 만큼, 음악 작업을 할 때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에 대한 질문에 도시는 "곡의 주제를 확실히 정해 두고 거기에 맞는 가사, 어울리는 멜로디를 구상하려고 하는 것 같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박지은과 수안은 "정한 콘셉트의 큰 틀에서 벗어나지 않는지, 우리 팀의 색과 맞는지를 가장 중요하게 생각한다"라면서 "멤버별로 더욱더 잘 소화할 만한 음역대, 멜로디나 가사를 고민하는 것 같다"라고 밝혔다.

또한 이레는 "그 노래를 듣는 사람이 어떤 기분과 감정을 느끼면 좋겠는지를 먼저 생각하는 편인 것 같다"라고 덧붙였고, 마지막으로 나고은은 "아직 많이 만들어보진 않았지만, 그래도 들었을 때 느낌이 오고 만족스러운 걸 추구하는 것 같다. 앞으로도 곡 작업을 꾸준히 해보고 싶다"라고 음악에 대한 진정성을 드러냈다.

퍼플키스는 새 앨범 'HIDE & SEEK'로 명실상부 '4세대 걸그룹 우량주'로 우뚝 섰다. 앨범 발매 직후 말레이시아 1위를 비롯해 전 세계 20개 국가 및 지역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TOP100에 진입했다.

더불어 초동 음반 판매량은 전작에 비해 약 3배를 뛰어넘는 수치인 3만 7300장을 돌파했다. 이는 쟁쟁한 그룹들의 컴백 러시 속에서 이룬 괄목할 만한 성과로, 팬덤의 규모를 가늠할 수 있는 음반 판매량에서 가파른 성장세를 보여 주목받았다.

뿐만 아니라 컴백 첫 주에 데뷔 후 처음으로 SBS MTV '더쇼' 1위 후보에 오르는 등 가요계를 보랏빛으로 물들이고 있어 앞으로의 행보에도 많은 관심이 쏠린다.

[손진아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