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아 "임영웅에 비웃음? 다 거짓말" 유튜브 가짜뉴스에 피해 호소 [전문]

[ 비즈엔터 ] / 기사승인 : 2021-07-22 02:00:00 기사원문
  • -
  • +
  • 인쇄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마리아, 임영웅(사진=좋은날ENT 제공(좌), 비즈엔터DB(우))
▲마리아, 임영웅(사진=좋은날ENT 제공(좌), 비즈엔터DB(우))

마리아가 자신이 임영웅의 영어 발음을 비웃었다는 가짜 뉴스에 사실이 아니라고 해명했다.

마리아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유튜브 채널이 게시한 가짜뉴스의 썸네일을 공개하며 "제가 하지 않은 행동으로 영상이 나왔다고 해서 봤어요. 이거 다 거짓말이에요"라며 "저는 그 현장에 있었던 적도 없고, 그 노래 들어본 적도 없어요"라고 해명했다.

마리아가 언급한 영상은 "'미스트롯2' 마리아는 임영웅이 'I'm Not The Only One'을 부를 때 임영웅의 발음에 비웃었다. 분노한 팬들은 마리아에게 미국으로 돌아가라고 요구했다. 임영웅의 반응은?"이라는 내용을 담고 있었다.

미리아는 "저는 그 현장에 있었던 적도 없고, 그 노래를 들어본 적도 없다"라고 밝혔다. 이어 "'미스터트롯' 때부터 임영웅 선배님을 팬으로 좋아하고 응원했는데 이게 무슨 말인가요"라며 "거짓된 사실에 슬프네요. 도와주세요"라고 호소했다.

◆ 이하 마리아 인스타그램 전문

안녕하세요. 마리아예요. 제가 하지 않은 행동으로 영상이 나왔다고 해서 봤어요. 이거 다 거짓말이에요. 저는 그 현장에 있었던 적도 없고 그 노래 들어본 적도 없어요. 그리고 미스터트롯때 부터 임영웅 선배님을 팬으로 좋아하고 응원했는데 이게 무슨 말인가요?? 저 너무 거짓된 사실에 슬프네요.. 도와주세요.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