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 AI 플랫폼시티’ 온라인 홍보관 열어

[ 서울신문 ] / 기사승인 : 2021-06-04 10:37:11 기사원문
  • -
  • +
  • 인쇄
구리시 한강변 도시개발 사업을 맡고 있는 ‘구리 AI 플랫폼시티 개발사업단’(이하 사업단)이 지난 1일 온라인 홍보관을 개관했다고 4일 밝혔다. 온라인 홍보관은 구리시의 핵심사업인 한강변 도시 개발사업의 비전과 추진계획을 담고 있다.

사업단 관계자는 “올 하반기 오프라인 홍보관을 오픈하기 전 구리시민과의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온라인 홍보관을 먼저 개설했다”며 “사회적 거리두기는 지키면서도 구리시민과의 거리는 두지 않겠다는 의미이기도 하다”고 밝혔다. 온라인 홍보관은 앞으로 단순히 사업 현황만을 전달하는 채널이 아닌 구리시민의 다양한 의견과 참신한 아이디어를 수렴할 수 있는 소통창구로도 사용할 예정이다.

구리시 한강변 도시개발 사업은 기존 신도시 개발의 부작용을 보완한다는 점에서 주목을 끈다. 원도심 공동화 현상을 사전에 예방하고, 구리시 전역이 조화롭게 발전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실제로 사업단은 구리시민이 먼저 우선적으로 변화를 체감할 수 있도록 시민들의 의견을 반영해 원도심에 우선 적용 가능한 사업들을 추진하고 있다. 현재 1차 선행사업은 ▲구리전통시장의 디지털 전환을 위한 디지털 트윈 구축, 전선 지중화, 무료 와이파이 설치 ▲한강변과 원도심을 연결하는 자전거도로 인프라 확충 ▲디지털 사이니지 기반의 시정 홍보 게시판 설치 등이다.

아울러 사업단은 국내외 ICT 기술력을 담아 스마트 도시로 변화할 구리시의 모습을 시민들이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빠른 시일 내 ‘구리 AI 플랫폼시티 홍보관’도 열겠다고 밝혔다.

한편, 구리시 한강변 도시개발 사업은 지난 2월 구리도시공사와 민간사업자인 구리 AI 플랫폼시티 개발사업단이 사업 협약을 체결하면서 본격화됐다. 사업단은 KDB산업은행을 대표사로 유진기업, KT, 대우건설, 한국토지신탁,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등 15개 사가 참여하는 컨소시엄이다. 현재 사업단은 올 연말을 목표로 특수목적법인 설립을 준비하고 있다.

서울비즈 biz@seoul.co.kr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