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부겸, “2학기부터는 전면 등교 목표”

[ 대구일보 ] / 기사승인 : 2021-05-16 15:05:04 기사원문
  • -
  • +
  • 인쇄
김부겸 신임 국무총리가 지난 15일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의 김대중 전 대통령 묘소를 찾아 분향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부겸 국무총리가 “작년 한 해 원격수업과 방역을 통해 코로나19 감염 위험을 줄이는 데 주력했다면 올 2학기부터는 전면 등교를 목표로 교육 공백 회복을 위해 온 힘을 쏟겠다”고 밝혔다.

김 총리는 ‘스승의 날’인 지난 15일 페이스북에 “코로나19 장기화로 학생들의 학습 결손과 학력 격차, 사회·정서적 결핍 문제가 큰 걱정”이라면서 이 같이 말했다.

김 총리는 “작년 우리 70여 년 교육 역사상 처음으로 온라인 개학을 했다”며 “그로부터 1년여가 흐른 지금 학업과 방역 모두를 잡기 위한 선생님들의 고군분투는 여전히 현재 진행형”이라고 적었다.

그러면서 “유·초·중·고 선생님 및 수능을 앞둔 고3 학생들이 여름방학이 끝나는 8월까지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마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아이들과 선생님의 얼굴에 웃음이 활짝 피는 날을 간절히 바란다”며 “정부가 더 살피고 더 노력하겠다”고 썼다.

이혜림 기자 lhl@idaegu.com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