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태제과 천안공장서 작업 근로자들 4명 추락사

[ 더리브스 ] / 기사승인 : 2021-05-11 16:06:27 기사원문
  • -
  • +
  • 인쇄

해태제과 CI. [사진=해태제과]
해태제과 CI. [사진=해태제과]




해태제과 천안공장에서 천장에서 작업하던 근로자 4명이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1명은 중상, 3명은 경상을 입고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11일 소방당국 등에 따르면 충남 천안시 서북구 성거읍에 위치한 해태제과 천안공장에서 당일 오전 8시 44분께 근로자 4명이 작업을 하던 중 3M 높이의 천장에서 떨어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외부 청소업체 직원인 이들은, 화재로 생긴 천장 그을음을 제거하던 중 추락했다. 앞서 해태제과 천안공장에서 지난 3월 화재가 발생한 바 있다.



한편 해태제과 측은 “추락사고로 피해를 본 외부업체 직원분들의 빠른 회복을 위해 치료와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또한 경찰의 현장 조사에도 적극 협조해 정확한 사고 원인을 밝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지난 3월 발생한 화재로 생산이 중단된 천안공장은 재가동을 위한 마무리 정비 작업의 하나로 천장 그을음 제거를 진행하는 과정에서 구조물 일부가 무너지며 사고가 발생했다”며 “이번 사고에 대한 철저한 원인규명과 함께 더욱 안전한 작업환경을 갖춰 다시는 이러한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김태훈 기자 kth@tleaves.co.kr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