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안군, 범한자동차㈜와 칠서일반산업단지 내 증설 투자협약 체결

[ 뉴스포인트 ] / 기사승인 : 2021-05-04 18:39:42 기사원문
  • -
  • +
  • 인쇄






[뉴스포인트 - 1위 문화/예술뉴스 김소민 기자] 함안군은 지난 4일 오후 3시 30분, 군수실에서 범한자동차㈜와 300억 원 규모의 투자협약(MOU)을 체결했다.

조근제 함안군수, 범한자동차㈜ 조세현 대표를 비롯한 관계자들이 참석한 이날 협약식에서 투자기업인 범한자동차㈜는 칠서일반산업단지 내 31,748,50㎡의 부지에 약 300억 원을 투입하여 기업체를 증설하기로 협의했다.

범한자동차(주)는 전기버스와 수소버스 등을 주로 판매하는 업체로 최근 친환경차량에 대한 정부 보조금 지원으로 전세계적으로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4차 산업혁명 스마트화 및 트렌드에 맞는 친환경자동차를 직접 제작하기로 하고 최적지를 알아보던 중 칠서일반산업단지 내 부지를 확정하게 되었다.

군 관계자는 범한자동차(주)가 12m 광역버스와 8.9m 중형버스 등 다양한 라인업을 구축하고 품질과 가격 메리트를 바탕으로 한 경쟁력 우위를 내세워 향후 차세대 핵심 산업으로 발전할 비교 우위를 가지고 있다고 평가했다.

이날 조 군수는 “앞으로 우리 군에서도 수소차와 전기자동차 관련 제조업이 점점 늘어나고 있다”면서 “4차 산업혁명을 맞아 신재생 에너지 산업과 친환경 제조업을 적극 유치해야 한다. 이에 대응하여 군에서는 투자기업이 잘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경제 인기 뉴스

많이 본 뉴스
연예 많이본 뉴스
스포츠 많이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