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먹고 가’ 폴킴 “본명은 김태형, 父 경영학 공부하길 원했지만…”

[ MK스포츠 연예 ] / 기사승인 : 2021-04-11 22:03:04 기사원문
  • -
  • +
  • 인쇄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나영 기자

‘더 먹고 가’ 폴킴이 가수가 된 이유를 밝혔다.

11일 오후 방송된 MBN 예능프로그램 ‘더 먹고 가’에 가수 폴킴이 게스트로 출연, 임지호-강호동-황제성과 힐링 가득한 하루를 함께 했다.

이날 폴킴은 “원래 (본명은)김태형입니다. 세례명이 바오로인데 영어로 폴이다. 그래서 어렸을 때부터 폴킴이라고 썼다”라고 말했다.

이어 “뉴질랜드에서 고등학교를 졸업한 후 일본에서 대학 생활을 했다”라고 덧붙였다.

“음악을 위해 유학을 간 것이냐”라는 질문에 폴킴은 “원래 음악을 공부하려고 한 게 아니고 아버지는 경영학을 공부하길 원했다. 근데 ‘내가 음악을 이렇게 좋아하는데 왜 음악을 직업으로 삼을 생각을 안했을까?’ 문득 생각이 들었다”라고 답했다.

그러면서 “이걸 업으로 삼아봐야겠다고 생각했다. 하고 싶고 풀고 싶은 이야기가 있어서 그걸 일기 적듯이 쓰니까 발표가 되고 상황이 돼서 이렇게 됐다”라고 말했다. mkculture@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연예 인기 뉴스

많이 본 뉴스
연예 많이본 뉴스
스포츠 많이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