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휘ㆍ카더가든ㆍ쌈디 추정 '놀면 뭐하니' 류준열ㆍ짐캐리ㆍ노주현ㆍ이시언 합격…'로건리' 박은석ㆍ김해준 탈락

[ 비즈엔터 ] / 기사승인 : 2021-04-10 19:26:53 기사원문
  • -
  • +
  • 인쇄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놀면 뭐하니'(사진제공=MBC)
▲'놀면 뭐하니'(사진제공=MBC)
황제성, 이동휘, 카더가든, 쌈디 등으로 추정되는 '놀면 뭐하니' 류준열, 짐캐리, 노주현, 이시언 등이 블라인드 테스트를 합격했다. 반면 박은석과 김해준 등은 탈락했다.

10일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유재석이 유야호(유野好)로 변신해 가슴을 울리는 목소리를 찾아 나섰다. 자칭 톱10귀 ‘유야호’가 비주얼이 아닌 오직 노래로만 평가받을 보컬 그룹 ‘MSG워너비(가칭)’를 뽑기 위해 2차 블라인드 오디션을 진행했다.

첫 면접자로는 류준열이 쿨의 '아로하'를 불렀고 '유아호'를 받아 통과했다. 두 번째는 짐 캐리로 박상민의 '하나의 사랑'을 불렀다. 유야호는 바이브레이션을 언급하며 "유야호"를 외쳤다.

▲'놀면 뭐하니'(사진제공=MBC)
▲'놀면 뭐하니'(사진제공=MBC)
이어 류승룡이 등장해 진원의 '고칠게'와 '내 여자라니까'를 열창했다. 유야호는 "콧소리를 들어보니 김해준 같다"라며 "노래는 잘하지만 우리가 찾던 목소리는 아쉽지만 아니다"라고 탈락시켰다.

다음은 노주현이 등장해 신승훈의 '아이 빌리브'를 불렀고 합격이었다. 이어 마동석이 이적의 '다행이다'를 열창했고 유야호는 "모르겠지만 탈락"이라고 했고 정체는 박은석이었다.

다음 참가자로 이시언이 등장했고 하림의 '불치병'을 불러 유야호를 들었다. 이어 이동욱이 등장했고 정준일의 '고백'을 불렀고 유야호는 "목소리가 깨끗하다"라며 1:1 면접을 보겠다고 했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 글자크기
  • +
  • -
  • 인쇄

비즈엔터 인기 기사 해당 언론사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연예 인기 뉴스

많이 본 뉴스
연예 많이본 뉴스
스포츠 많이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