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5-24 17:08:15  |  수정일 : 2019-05-24 17:08:39.000 기사원문보기
건양중 일본 현지학교 교류 NHK 방송 화제
▲ (사진=논산시청 제공)건양중학교 일본 NHK방송 장면
(논산=국제뉴스) 김영근 기자= 논산시가 추진하고 있는 '글로벌 인재 해외 연수 사업'이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는 민간 교류의 차원이라 평가하며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

지난 16일 일본 연수길에 올랐던 논산 건양중학교 학생들과 일본 미노오시립 제6중학교간의 교류활동을 일본 국영 방송 NHK가 보도하며 한ㆍ일 우호의 새로운 모델로 소개한 것이 뒤늦게 알려졌기 때문이다.

지난 21일 NHK국영방송에 방영된 내용에 따르면 일본 제6중학교 학생들은 방문한 건양중학교 학교 학생들을 위해 자신들이 동아리 활동을 통해 연습한 카라데와 검도 시범은 물론 취주악부 협연 공연으로 환영했다.

일본 중학생들의 환영에 건양중학교 방문단 역시 K-POP 댄스, 노래로 화답했고 이후 일본학생과 종이 접기 등의 놀이를 통해 친밀감을 더했다.

이번 교류행사를 촬영 기획한 NHK기자는 "최근 한일 양국 관계가 어려운 문제가 산적해 불편한 관계 극복을 위해 기획했다"면서 "한국과 일본의 학생 간 문화 교류로 또래 학생들이 함께 기뻐하는 모습에 서로의 문화를 이해하는 것이 또 다른 민간 교류의 시작"이라고 촬영 의도를 밝혔다.

이 같이 일본 국영방송인 NHK 방송에 보도되기까지는 황명선 논산시장과 일본 오사카 오태규 총영사 및 양호석 교육영사의 역할이 컸던 것으로 알려졌다.

황명선 논산시장은 지난 3월 12일 오사카 총영사관을 방문해 '글로벌 인재 연수계획'을 밝히고 일본 현지 언론의 관심과 학생들의 안전에 협조를 구했고, 일본 총영사관에서는 언론사에 대한 적극적인 촬영요청으로 취재가 시작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논산시에서는 우리나라 미래세대의 주역인 논산시 청소년들에게 국제적 창의성과 감각을 갖춘 글로벌 마인드를 배양시키고 일본 및 중국에 있는 우리 역사의 현장을 학생들이 방문하면서 자긍심을 갖도록 하기 위한 논산시 교육공동체가 모두 참여한 대한민국 최초의 교육공동체 거버넌스인 청소년 글로벌인재 해외연수를 2016년부터 추진해 오고 있다.

건양중학교와 일본 현지 학교와의 교류현장 내용은 https://www3.nhk.or.jp에서 시청할 수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한지선, 배우 생활 중 가장 큰 위기... 연예계 생활 어떻게 되나? [2019/05/24] 
·한지선, ‘드러날지 몰랐나’...‘초면에 사랑합니다’ 이제 시작했는데 [2019/05/23] 
·강태성, ‘결혼 상대 없다던 인터뷰’ 눈길...1달 만에 깜짝 발표 [2019/05/23] 
·명지대 폐교 걱정 ‘대학 폐교하면 어떤 문제 발생할까’ [2019/05/23] 
·허송연, 짜증나고 서운했었는데... '그녀를 힘들게 한 사연은?' [2019/05/24]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