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8-11-14 11:30:25  |  수정일 : 2018-11-14 11:34:38.217 기사원문보기
송종국·박잎선 '최고의 이혼', "결별 후 벗 됐다"…양육 분담 성공적

[이투데이 김일선 기자]

송종국과 박잎선이 이혼 후 바람직한 관계로 남은 모양새다.

지난 13일 tvn '둥지탈출3'에는 송종국의 전 부인 박잎선이 출연해 근황을 전했다. 이날 방송에서 박잎선은 딸 지아, 아들 지욱과 함께 지내며 홀로서기 중인 그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특히 박잎선은 이혼한 송종국과의 관계에 대해 언급해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그는 "송종국과 친구처럼 편해진 상태"라면서 "헤어졌다고 원수처럼 지내는 대신 친구같이 지낼 수 있는 것 같다"라고 속내를 털어놨다.

박잎선에게 양육권을 넘긴 송종국 역시 아이들에 대한 애정만큼은 여전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방송에서 송종국은 아이들과 스스럼없이 연락을 주고받으며 "사랑한다"는 말을 아끼지 않는 모습을 보여 스튜디오를 훈훈하게 했다.

[관련기사]
송종국 향한 미움 내려놓은 박잎선
송종국 前아내 박잎선, "아이아빠 내려놨다"…스포트라이트에 sns 폐쇄
‘둥지탈출3’ 송지아, 송종국과 자주 통화해…박연수 “최근 자주 만나고 있다”
박잎선, 송종국과 친구처럼 지내…“헤어졌다고 원수처럼 지낼 필요 없어”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