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8-01-18 15:17:40  |  수정일 : 2018-01-18 15:22:56.300 기사원문보기
'싱글 와이프2' 서경석 13살 연하 아내 유다솜, 유산 아픔 고백 "다 내 탓이다"

[이투데이 유정선 기자]

'싱글 와이프2' 서경석의 13살 연하 아내 유다솜이 유산 아픔을 털어놨다.

지난 18일 방송된 sbs '싱글와이프2'에는 서경석 아내 유다솜, 임백천 아내 김연주, 정성호 아내 경맑음, 유은성 아내 김정화, 정만식 아내 린다전이 출연해 일상을 공개했다.

이날 서경석보다 13세 어린 아내 유다솜은 첫 방송 출연에 남다른 미모와 순수한 소녀 감성으로 시선을 붙잡았다.

유다솜은 "졸업을 하고 사회에 나오자마자 경력이 단절이 되다 보니 자존감이 한없이 낮아지더라"라며 "조금 더 사회생활을 하다 결혼했으면 좀 더 당당하지 않을까"라고 말하며 현재 대학원에서 시각디자인학을 공부하고 있음을 밝혔다.

유다솜은 '둘째 계획은 없느냐'라는 질문에 갑자기 눈물을 보이기도 했다. 그는 "원래 계획을 하고 바로 애가 생겼다. 그런데 학교를 다니느라 무리해서 잘못됐다"라며 "다 내 탓이다"라며 한동안 말을 잇지 못했다.

이 같은 모습을 스튜디오에서 묵묵히 지켜보던 서경석은 "네 탓이 아니다"라며 눈물을 보였다. 유다솜은 "시어머니도 너무 좋아하셨고, 지유랑 지유 아빠도 좋아했다"라며 "자꾸 생각이 난다"라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관련기사]
‘싱글와이프2’ 이유리, 박명수와 시즌2 계속…“새로운 아내들 신선하고 재밌다”
'싱글와이프2' 정만식♥린다전 '뽀뽀세례'…사랑꾼 정만식 "사람들이 나보고 전생에 나라를 구했대"
‘싱글와이프’ 장채희, 남편 김창렬 라디오에 직접 노래 신청…선곡은 ‘아모르 파티’
‘싱글와이프’ 전혜진, 내추럴함 속 빛나는 미모…구릿빛 피부 ‘건강미인’
신주아, sns 속 변함없는 미모…“싱글와이프 즐겁게 녹화했어요”


[AD]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