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04-20 15:33:47  |  수정일 : 2019-04-20 15:35:51.603 기사원문보기
SCMP "중국 중소 수출업체, 미ㆍ중 무역분쟁 우려 여전"

[이투데이 이주혜 기자]

미국과 중국이 이르면 다음 달 말 무역협상에 합의할 것이라는 관측에도 중국 중소 수출업체의 우려는 여전하다고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보도했다.

20일(현지시간) scmp에 따르면 광저우에서 열린 중국 최대 수출입 박람회에 참석한 수출업체 관계자들은 미중 무역에 대해 조심스러운 입장을 나타냈다.

한 대리석 수출업체 직원은 "무역전쟁 전에는 생산라인 10개를 가동했으나 현재는 2개만 가동 중"이라며 "직원 수는 200명 정도에서 40명으로 감소했다"고 말했다.

그는 "무역분쟁이 수년간 영향을 끼칠 것"이라며 "우리가 화웨이만큼 중요하지도 않고 우리 목소리가 무역협상에서 들리지도 않지만, 산업 전체가 고통받고 많은 기업이 도산했다"고 언급했다.

한 조명업체 직원은 "수만 개씩 들어오던 미국과 유럽의 대량구매 주문이 사라졌다"고 밝혔다.

그는 "대신 일대일로 참여국에서 소규모 주문이 들어온다"면서 "이전에는 최소 주문량이 1000개였으나 지금은 20개"라고 말했다.

한 배터리 회사 직원은 "'불확실성'은 수출업자들에게 저주스러운 말"이라며 "미국과 일본의 무역분쟁은 합의까지 수년이 걸렸다"고 미중 무역분쟁 합의에 대해 우려를 나타냈다.

[관련기사]
[테마 리포트]국내상장 중국기업 관련주 테마 하락세(-6.33%)
닌텐도, 중국 게임시장 판로 열렸다...中텐센트와 손잡고 ‘닌텐도 스위치’ 판매
[특징주] 되살아난 ‘중국 기업 불신’… 국내 상장 中기업 동반 약세
[테마동향] 19일, 물류(+2.84%), 주류(+2.11%) 관련주 테마 상승…국내상장 중국기업(-6.92%), 풍력에너지(-0.98%) 관련주 테마 하락
엔시트론, 쎄븐아이홀딩스와 손잡고 중국 뷰티 시장 진출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