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영하 변호사, 여당 법적 책임에 "웃긴다"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2-01-19 15:36:44 기사원문
  • -
  • +
  • 인쇄
굿바이 이재명' 저자 장영하 변호사/국제뉴스DB
굿바이 이재명' 저자 장영하 변호사/국제뉴스DB

(서울=국제뉴스) 구영회 기자 = 장영하 변호사는 19일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통령 후보 선거대책위원회가 녹음파일 관련 법적 책임에 대해 "웃기다"는 반응을 보였다.

장영하 변호사는 이날 오전 국회 소통관에서 이재명 후보의 욕설파일과 관련 기자회견을 마친 후 "법적 책임은 정치 공세로 일축하며 저도 법률 전문가인데 그것도 모르고 할까"라며 이같이 말했다.

또 욕설파일 페이스북 관련해 "페이스북에 들어가보니 그것이 규정 위반이고 29일간 본인만 볼 수 있다 이렇게 돼 있는데 다시 설명 하면 이재명 후보가 툭하면 쓰고 사용하는 그런 말이 페이스북에도 규제되는 말인데 그런말을 툭하면 쓰는 사람이 대통령되면 나라 어떻게 갈거고 국제적 위상이 어떻게 될 것인지 정말 심히 염려된다"고 강조했다.

장영하 변호사는 이재명 후보의 사과에 대해 "그것도 거짓말 들어있어 어떤 부분이 거짓말이냐면 어머니에게 가혹하게 문제 만들었던 부분 거짓말이다 형과 이재선 고인과 이재명 후보 사이의 갈등. 전적으로 이재명 후보가 형을 정신병원에 강제 입원시키려 해서 이뤄진 일인데 그걸 가리고 어머니에게 가혹행위 문제 만들었다고 해서 살아있는 유족 물론이고 고인의 사자 명예훼손까지 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또한 '추가 녹치도 있느냐'는 질문에 "더 있다. 더 있는데 녹취록 입수할 때 상대 목소리가 너무 낮게 되어 있어 잘라내거나 덧붙히는게 아니고 잘 안들리는 걸 잘들리게 레벨업을 하는 등 그과정이 시간이 많이 걸려 이제서야 공개한 것이고 특히 김건희 씨 통화내용을 공개한 것에 맞춰 욕설파일을 공개한 것 아니냐고 하는데 전혀 아니다"고 말했다.

장영하 대변인은 "공개 안된 녹취파일이 공개한 34개 그것과 비슷한 길이 짧은 것도 긴것도 있고 중복된 것도 있다며 공개할 수 있게 작업 중"이라고 답했다.

장영하 변호사는 "국민들이 제대로 진실을 파악하고 알 수 있게 하는 게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