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시교육청,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 신청서 제출

[ 대구일보 ] / 기사승인 : 2024-02-12 14:28:12 기사원문
  • -
  • +
  • 인쇄
대구시는 지방시대위원회와 교육부가 주관하는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 지정공모에 신청서를 제출했다. 사진은 지방시대위원회와 대구시가 지난달 29일 대구시청에서 가진 지방시대 종합계획 및 2024년 시행계획 설명회 장면.
대구시는 지방시대위원회와 교육부가 주관하는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 지정 공모’에 신청서를 제출했다.

교육발전특구는 지자체, 교육청, 대학, 지역기업, 공공기관 등이 협력해 지역 균형발전이라는 큰 틀에서 지역교육 혁신과 지역 인재 양성 및 정주여건 개선을 종합적으로 지원하는 체제다.

특히 규제 개선, 특례 적용 기회 및 3년간 30억에서 최대 100억 원의 특별교부금 지원 등의 혜택이 주어진다. 3년간 시범운영 후 교육발전특구위원회의 평가를 거쳐 정식 지정 여부가 결정된다.

시와 시교육청은 대구 9개 기초자치단체의 적극적인 참여로 완전한 상향식 지역 맞춤형 교육정책 특구 추진을 주 내용으로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 운영기획서와 협약서를 제출했다.

시는 늘봄·영유아 교육지원, 국제인증 교육과정(IB), 자율형 공립고, 협약형 특성화고, 디지털 교육 혁신, 중등·고등교육 연계 지역인력 양성의 6대 분야 중점 추진과제를 담았다.

특구 지정 신청을 위해 시와 시교육청은 지난달 29일 대구광역시 지방시대위원회 심의·의결을 거쳤다. 경북대학교·구청장·군수 협의회·대구경영자총협회 등과 특구의 원활한 추진을 위한 포괄적 협약도 체결했다.

특구 선정 결과발표는 대통령 직속 지방시대위원회 심의·의결을 거쳐 교육부가 3월 초 발표한다.

대구시 송기찬 청년여성교육국장은 “지역발전과 연계한 교육혁신과 지역 정주 여건 개선을 통해 지역 학령인구 감소 문제 등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시범지역 지정 공모에 참여했다”며 “앞으로도 지역의 우수인력 양성과 유치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헌호 기자 shh24@idaegu.com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