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 날씨] 맑은 가을날씨, 낮·밤 기온차 10도

[ 제주교통복지신문 ] / 기사승인 : 2022-09-23 18:23:00 기사원문
  • -
  • +
  • 인쇄


[제주교통복지신문 이소민 기자] 주말인 24일(토)과 25일(일) 서울·인천·경기도 날씨는 맑겠으나 아침 기온은 서울 12도, 경기북부와 경기동부는 10도 이하로 내려가 쌀쌀하겠고, 일부 지역은 올가을 들어 최저 기온을 기록하는 곳도 있겠다.



23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번 주말은 중국 산둥반도 부근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을 받겠다.



아침 기온은 평년(아침최저기온 11~19도)보다 조금 낮겠고, 낮 기온은 평년(최고기온 22~26도)수준이겠다.



특히 토요일 24일 아침 기온은 경기북부와 강원내륙, 충청권내륙, 경북북부내륙을 중심으로 10도 이하로 내려가 쌀쌀하겠다.



당분간 내륙을 중심으로 낮과 밤의 기온 차가 10도 이상으로 크겠으니, 환절기 건강관리에 유의해야겠다.



내일(24일) 아침최저기온은 서울 12도, 인천 15도, 수원 13도 등 8~15도, 낮최고기온은 서울 24도, 인천 23도, 수원 24도 등 22~25도가 되겠다.



모레(25일) 아침최저기온은 서울 15도, 인천 16도, 수원 14도 등 10~16도, 낮최고기온은 서울 24도, 인천 23도, 수원 25도 등 22~25도가 되겠다.



또 서울과 경기내륙은 오늘 저녁까지 바람이 15~30km/h(4~9m/s)로 약간 강하게 불겠고, 순간풍속 55km/h(15m/s) 내외로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다.



아울러 대기가 차차 건조해지는 시기로 접어드는 만큼 야외 활동(캠핑 등) 시 화기 사용과 산행 시 화재 예방에 유의를 당부했다.



한편 제15호 태풍 ‘탈라스’와 제16호 태풍 ‘노루’가 23일 잇따라 발생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탈라스'는 이날 오전 9시 기준 일본 오사카 남쪽 약 450㎞ 부근 해상에서 시간당 16km씩 북쪽으로 이동 중이다. 중심 기압은 1000h㎩이며, 최대풍속은 초속 18m(시속 65km)다. 강풍반경은 약 180km다.



'탈라스'는 이날 오후 9시쯤 일본 오사카 남쪽 해안까지 접근한 뒤 일본 남해안을 따라 이동, 24일 오전 9시쯤 일본 도쿄 남서쪽 약 80km 부근 해상에 도착할 전망이다. 이후 잠시 내륙에 들어섰다가 25일 오전 9시 센다이 남동쪽 약 270km 부근 해상에서 온대 저기압으로 소멸할 전망이다.



이날 오후엔 제16호 태풍 '노루'도 발생했다. '노루'는 필리핀 마닐라 북쪽 육상을 지나친 뒤 중국 남부를 통해 서진, 베트남과 라오스, 태국 등 인도차이나반도를 관통한 뒤 소멸할 것으로 알려졌다. 우리나라와는 거리가 멀어 직접적 영향이 없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노루'는 이날 오후 3시 기준 필리핀 마닐라 동북동쪽 약 1150㎞ 부근 해상에서 시간당 21㎞ 속도로 서쪽으로 이동 중이다. 중심 기압은 1000h㎩, 최대풍속은 초속 18m(시속 65㎞)다. 강풍반경은 약 200㎞다.



우리나라는 태풍 '탈라스' '노루'와 멀리 떨어져 영향을 받지는 않을 것으로 보인다.



제주교통복지신문, TW News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