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수행비서 성폭행' 안희정 4일 만기 출소 '아내와 옥중 이혼'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2-08-04 20:21:52 기사원문
  • -
  • +
  • 인쇄
안희정 /JTBC 뉴스 캡쳐
[종합]'수행비서 성폭행' 안희정 4일 만기 출소 '아내와 옥중 이혼' /JTBC 뉴스 캡쳐

수행비서 성폭행 혐의로 대법원에서 실형이 확정, 수감 생활을 해 온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가 4일 만기출소했다.

안 전 지사는 이날 오전 경기 여주교도소에서 3년 6개월의 형기를 마치고 만기 출소했다.

2019년 9월 대법원에서 징역 3년 6개월의 실형을 확정받은 그는 형기를 모두 마치고 사회로 복귀한 것.

안 전 지사는 정문을 나서면서 고향 친구 등 10여 명과 악수를 하는 등 인사를 나눴다.

학창 시절 친구로 알려진 더불어민주당의 강준현 의원과 김종민 의원 등도 안 전 지사를 찾았다.

안 전 지사는 취재진의 쏟아지는 질문에 묵묵부답으로 일관했다.

안 전 지사는 2018년 4월 피감독자 간음 및 강제추행, 성폭력범죄처벌법상 업무상 위력에 의한 추행 혐의로 기소됐고, 2019년 9월 대법원에서 징역 3년 6개월의 실형을 확정받아 복역했다.

그는 수감 중이던 2020년 7월에 모친상을, 올해 3월 부친상을 당해 형집행정지를 받아 일시 석방되기도 했다.

지난해 9월에는 수감 중 부인과 협의이혼 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