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라의 이집트, 손흥민 등 득점왕 경쟁자 4명 선정

[ MK스포츠 축구 ] / 기사승인 : 2022-07-01 08:00:02 기사원문
  • -
  • +
  • 인쇄
손흥민(30·토트넘)이 2년 연속 잉글랜드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득점왕 달성도 가능하다는 호평을 받았다. 지난 시즌 손흥민과 공동 득점왕을 차지한 모하메드 살라(30·리버풀)의 조국 이집트 신문으로부터 라이벌로 꼽혔다.

6월30일(한국시간) 일간지 ‘알두스투루’는 ▲맨체스터 시티의 엘링 홀란(22·노르웨이) ▲살라 ▲리버풀의 다르윈 누녜스(23·우루과이) ▲토트넘의 해리 케인(29·잉글랜드) ▲손흥민을 2022-23 EPL 득점왕 후보로 뽑았다.

경쟁자로 묶인 5명 중에서 이미 EPL 득점왕을 경험한 선수는 ▲케인(2015·2017·2021년) ▲살라(2018·2019·2022년) ▲손흥민까지 3명이다. 홀란은 2020-21 유럽축구연맹(UEFA) 네이션스리그, 누녜스는 2021-22 포르투갈 프리메이라리가(1부리그) 득점왕이다.

‘알두스투루’는 “손흥민은 뛰어난 활약을 펼쳐왔다. 지난 시즌 퍼포먼스는 살라와 대등했다. (2021년 11월 부임한) 안토니오 콘테(53·이탈리아) 토트넘 감독의 방식에 더욱 적응할 것이기에 2년 연속 EPL 득점왕을 기대해볼 만하다”며 선정 이유를 밝혔다.

이집트는 손흥민이 살라와 치열한 경쟁 끝에 EPL 공동 득점왕에 오른 것에 깊은 인상을 받은 분위기다. 현지 축구 언론 ‘쿠라 아하드아샤르’는 “손흥민이 리버풀에서 살라와 함께 뛰는 것을 보고 싶다”며 희망했다.

‘아크바라크’는 스페인 라리가(1부리그) 바르셀로나가 영입할만한 ‘강력한 공격수 4명’ 중 하나로 손흥민을 언급하기도 했다.

[강대호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