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년에 딱 한번! 'KLPGA 선수들의 드레스 입은 모습'

[ MHN스포츠 ] / 기사승인 : 2021-12-01 16:49:10 기사원문
  • -
  • +
  • 인쇄






(MHN스포츠 권혁재 기자) 2021 KLPGA 대상 시상식이 지난달 30일 강남구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호텔에서 열렸다.



코로나19로 인해 시상식 현장에는 최소 인원만 참석했다. 현장에서 볼 수 없었던 선수들의 모습. 1년에 단 한 번만 볼 수 있는 선수들에 드레스 패션을 사진으로 만나본다.



시상식의 주인공은 박민지(23)다. 올해 6승으로 3관왕(대상, 상금왕, 다승왕)을 차지했다. 장하나(29)는 처음으로 최저타수상을 받았다. 신인상은 송가은(21)이 거머쥐었다. KLPGA 위너스 클럽과 K-10 클럽 등 나머지 수상자들도 함께했다.



[사진=KLPGA 제공]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