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갈매동 복합커뮤니티센터 공모사업 선정 쾌거

[ 환경일보 ] / 기사승인 : 2021-10-14 20:03:28 기사원문
  • -
  • +
  • 인쇄




갈매동 복합커뮤니티센터 조감도
갈매동 복합커뮤니티센터 조감도




[구리=환경일보] 김인식 기자 = 구리시(시장 안승남)가 건립 추진 중인 갈매동 복합커뮤니티 센터가 국무조정실 주관 ‘2022년도 생활SOC 복합화 사업에 선정되어 국비 162백만 원을 확보했다.



생활SOC 복합화 사업은 20194월 정부가 수립한 생활SOC 3개년 계획(20~22)을 바탕으로, 2개 이상의 생활SOC 시설을 하나의 부지에 단일 혹은 연계 시설물로 건립하는 경우 추가 인센티브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다양한 목적의 생활밀착형 사회 기반 시설들을 한 공간에 복합화함으로써 부지 확보 부담이 줄어들고 건설비와 관리·운영비용이 절감되는 장점이 있다.



갈매동 복합커뮤니티 센터는 연면적 7,800에 지하 1, 지상 4층 규모로 국민체육센터(실내배드민턴장), 국공립어린이집, 구리문화원, 육아종합지원센터, 다함께돌봄센터, 일자리센터, 공원관리시설, 갈매사회복지관 등이 들어설 예정으로, 20244월 완공 목표로 사업 추진 중이다.



이 중 국민체육센터와 국공립어린이집은 서비스 수요인구와 시설 접근성을 고려한 입지분석을 통해 선정된 시설로서, 문화·체육·공공 보육 인프라 확충으로 그동안 문화·체육시설이 상대적으로 부족했던 갈매동 지역 주민들의 보육·복지·문화·체육 서비스 수요를 충족시켜 갈매동 지역 정주 여건 개선에 크게 도움이 될 전망이다.



안승남 구리시장은 생활SOC 복합화 사업 선정을 통해 재정부담을 완화하면서 지역 주민들의 생활체육 활성화와 믿고 맡길 수 있는 보육 환경 조성에 기여하게 되어 기쁘다, “앞으로도 구리시민의 건강과 행복을 증진시킬 수 있는 각종 공모사업에 적극 도전하여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에 활력을 불어넣겠다고 전했다.



한편, 구리시는 ‘2020년 검배문화체육센터’, ‘2021년 갈매동 복합청사사업으로 각각 국비 49억 원, 149천만 원을 확보한 데 이어 이번 갈매동 복합커뮤니티 센터까지 3년 연속 생활SOC 복합화 사업에 선정되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