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전국 흐리고 강원영동 비소식 '최고 25도' 일요일 영하권 한파특보 가능성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1-10-15 00:05:00 기사원문
  • -
  • +
  • 인쇄
핑크뮬리와 황화코스모스 만개한 안성팜랜드.
핑크뮬리와 황화코스모스 만개한 안성팜랜드.

금요일인 오는 15일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일부 지역은 비가 내리겠다.

기상청은 14일 "내일(15일)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동풍의 영향을 받는 강원영동은 오전 6~9시 사이에 비가 내리기 시작하겠다"고 예보했다.

충청권과 전라권은 기압골의 영향으로 오전 6시~정오 사이, 경북권내륙과 경남권은 정오부터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경북동해안은 정오~오후 3시 사이, 제주도는 오후 6시부터 빗방울이 조금씩 떨어지겠다.

강원영서북부를 제외한 강원도, 충청권 등 일부 지역은 이날 내리기 시작한 비가 모레까지 이어질 전망이다.

예상 강수량(15~16일)은 강원영동, 경북동해안, 울릉도·독도 10~40㎜다.

강원영서중·남부, 충청권, 경북동해안을 제외한 남부지방, 제주도는 5~20㎜의 비가 내리겠다.

15일 아침 기온은 14~19도, 낮 기온은 19~25도로 예상된다.

주요 지역 아침 기온은 서울 16도, 인천 17도, 수원 16도, 춘천 16도, 대관령 11도, 강릉 17도, 청주 17도, 대전 16도, 전주 17도, 광주 18도, 대구 16도, 부산 18도, 제주 20도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23도, 인천 22도, 수원 22도, 춘천 21도, 대관령 16도, 강릉 20도, 청주 20도, 대전 20도, 전주 21도, 광주 22도, 대구 23도, 부산 25도, 제주 25도다.

내일 동해안과 남해안, 산지를 중심으로는 순간풍속 15㎧ 이상, 그 밖의 내륙에도 순간풍속 10~15㎧ 로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겠다.

원활한 대기확산의 영향으로 미세먼지는 전 권역에서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주말에는 매우 찬 공기가 우리나라로 다가오면서 체감기온이 영하권으로 떨어지겠다.

찬 공기의 영향으로 16일 오후부터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17일 전국 아침 기온은 전날보다 10~15도 급락할 것으로 보인다. 서울 최저기온은 1도, 춘천은 0도 수준까지 떨어지겠다. 내륙과 산간 지방을 중심으로 올해 첫 영하 기온도 기록할 전망이다.

실제 느껴지는 체감기온은 훨씬 추울 것으로 보인다.

한상은 기상청 기상전문관은 "일요일인 17일이 한파 절정이기 때문에 주말 산행하거나 야외활동 나가는 경우엔 특별히 저체온에 대비해야 한다. 고온 현상이 나타나다가 갑자기 겨울처럼 바뀌고 강한 바람도 예상되기 때문에 건강 관리, 시설 관리 등에 잘 나서야 한다"고 말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