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의 ‘평화적 흡수통일론’ 언급에 통일부 “흡수통일 지향 안해”

[ 서울신문 ] / 기사승인 : 2021-07-23 12:10:05 기사원문
  • -
  • +
  • 인쇄
통일부 브리핑서 ‘흡수통일’ 일축
“민족공동체 통일방안 지속 계승”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최근 ‘평화적 흡수통일론’을 언급한 것과 관련해 통일부는 “대한민국 정부는 흡수통일을 지향하지 않는다”고 선을 그었다.

차덕철 통일부 부대변인은 23일 정례브리핑에서 이 대표의 관련 발언에 대한 통일부의 입장을 묻자 “대한민국 정부는 1989년 민족공동체 통일 방안을 정식 통일방안으로 지속해서 계승해 오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남북한이 상호 체제를 존중하는 토대 위에서 교류와 협력을 활성화해 서로 적대감과 불신을 해소하고, 남북한이 합의에 따라 평화통일에 이르는 점진적이고 단계적인 접근을 추구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문재인 대통령도 2017년 독일 쾨르버재단 초청 연설에서 ‘베를린 구상’을 발표할 때 북한 붕괴와 흡수통일, 이적 통일을 추구하지 않는다는 점을 분명히 했다고 차 부대변인은 설명했다.

앞서 이 대표는 지난 21일 SBS ‘주영진의 뉴스브리핑’의 여야 대표 토론에서 통일부 폐지 필요성을 거듭 언급하며 “저는 평화적인 흡수통일론자”라고 밝혔다. 이 대표가 통일부 폐지를 주장하자 이인영 통일부 장관이 직접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부족한 역사의식과 사회인식에 대한 과시를 멈추라”며 비판을 하기도 했다.

한편 미국 연방하원이 지난 19일(현지시간) 북미 이산가족 상봉 법안을 통과시킨 것과 관련해, 차 부대변인은 “이번 법안이 북미 간 외교·군사적 상황과 무관하게 재미 이산가족들이 상봉할 수 있는 제도적인 기반을 조성하는 데 기여할 것”이라며 환영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