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 미담 공개…아파트 경비원에 감동 준 세심한 행동은?

[ 비즈엔터 ] / 기사승인 : 2021-07-20 23:15:13 기사원문
  • -
  • +
  • 인쇄

[비즈엔터 이성미 기자]


▲'옥문아'(사진제공=KBS2)
▲'옥문아'(사진제공=KBS2)
유재석이 아파트 경비원에게 감동을 준 세심한 행동이 '옥문아'에 소개됐다.

20일 방송된 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에는 정준하가 게스트로 나왔다. 이날 "미담 자판기 유재석이 아파트 경비원에게 감동을 준 세심한 행동은?"이란 문제가 출제됐다.

정준하는 "아파트 주차를 도와드린다"라고 했지만 오답이었다. 문제를 맞히지 못하자 김숙이 전화찬스를 쓰자고 했고 정준하와 정형돈 모두 얼어붙은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결국 정준하가 "경비원들의 성함을 기억한다"라고 했고 정답이었다.

제작진은 "유재석이 가지고 있는 습관중 하나가 '사람의 이름'을 기억하는 것이다. 처음 보는 신인에게도 한 명씩 이름을 부르며 기억하려 노력한다. 이는 아파트 경비원에게도 마찬가지며 인사는 물론 건강까지 챙긴다"라고 설명했다.

이성미 기자 smlee@bizenter.co.kr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