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세월호 7주기… “여전히 친구들이 보고 싶어”

[ 서울신문 ] / 기사승인 : 2021-04-16 02:20:04 기사원문
  • -
  • +
  • 인쇄
세월호 참사 7주기를 하루 앞둔 15일 경기 안산시 ‘4·16 기억저장소’에 마련된 단원고 4·16 기억의 교실 문이 추모객들을 기다리며 활짝 열려 있다.

박윤슬 기자 seul@seoul.co.kr

  • 글자크기
  • +
  • -
  • 인쇄

사회 인기 뉴스

많이 본 뉴스
연예 많이본 뉴스
스포츠 많이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