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함소원 악플 그만, 연예인도 사람" 11일 청와대 청원글 등장

[ 뉴스포인트 ] / 기사승인 : 2021-04-11 18:03:22 기사원문
  • -
  • +
  • 인쇄


(사진=청와대 국민청원 페이지 갈무리)




[뉴스포인트 김소민 기자] 배우 함소원에게 악플을 멈춰달라는 청와대 국민청원이 등장했다.



11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방송인 함소원에 대한 심각한 악플과 마녀사냥을 그만두게 해 주세요'라는 제목의 글이 게재됐다.



작성자는 "대한민국에 살고 있는 한 아이의 엄마다. 제가 먹는 우울증 약은 하루 종일 멍한 상태로 만든다. 이런 별 볼 일 없는 제가 요즘 딱 하나의 유흥 거리가 생겼다. 바로 함소원의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이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해당 글을 통해 그는 "요즘 함소원에 대한 기사와 가십거리는 제 귀에 들릴 정도로 너무나 심각하다. 우리 대한민국 자살률은 누구나 다 아실 거다. 저는 한 아이의 엄마로서 함소원이 너무 걱정된다"라고 전했다.



이어 "비록 모두들 시청자를 우롱했다고 하지만, 그 프로그램을 보면서 웃고 울던 것도 사실 아니냐. 함소원이 그리 큰 대역죄를 지었냐. 학교 폭력, 음주운전, 마약이 아니지 않냐. 대체 왜 이렇게까지 몰아붙이는 거냐"고 덧붙였다.



끝으로 작성자는 "이해가 가지 않는다. 조금만 관대해져라. 연예인도 사람이다. 제발 이 마녀사냥을 멈춰달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해당 청원은 이날 오후 6시 62명이 동의한 상황이다.



한편 부산에 사는 30대 가정주부 A씨는 "약 3년간 함소원의 눈물 콧물 하다못해 모든 걸 속속들이 다 봤는데 이제 못 보게 되어 너무 아쉽고 벌써 그녀의 삶이 궁금하다"고 말했다. 이어 "함소원이 떠난다고 하는데 함소원을 이제 보내줄 때인 것 같다"고 덧붙였다.  



한국사이버보안협회 김현걸 회장은 "도 넘은 악성 댓글은 연예인과 그 가족에게 큰 상처를 줄 수 있다. 최근 SNS 까계정을 만들어 허위 사실을 퍼뜨리거나 방송국에 제보한다고 협박한다"고 전했다.



다인회계법률사무소 김정훈 변호사는 "악성 댓글과 SNS 까계정 글도 수용 범위를 넘었을 때 명예훼손으로 고소할 수 있다"며 "혐의에 따라 적용되는 법률도 처벌 수위도 다르기 때문에 자세히 확인해볼 필요가 있다"고 조언했다.



정보통신망 이용 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에 의거하면 사람을 비방할 목적으로 정보통신망을 이용해 공공연하게 사실을 드러내어 다른 사람의 명예를 훼손한 자는 3년 이하 징역, 3천만 원 이하 벌금형에 처할 수 있다. 또한 허위 사실을 유포하여 타인의 명예를 훼손한 경우 7년 이하 징역 또는 10년 이하 자격정지, 5천만 원 이하의 벌금형에 처할 수 있다.



■ 국민청원 전문




저는 아무것도 아닙니다

그냥 대한민국이 살고있는 한아이의 엄마입니다

23살이 결혼하여 31살에 이혼하엿으머 위자료 양육비 한푼없이

9살난 아이를 키우는 흡사 말하는 차상위한부모입니다

제가 먹는 우울증약은 하루종일 멍한상태로 만듭니다

아이에게 미안하고 죄책감가지며 하루하루 버티고 살아가고

있습니다

이런 별볼일 없는제가

요즘 딱하나의 유흥거리가 생겻습니다

바로 함소원씨 인스타 라이브 방송이었습니다

처음엔 뭐지 라고 연예인이 이런식으로 대답까지 다해주고

원래 이런건가? 라고 생각이들정도로 너무너무 재밌었습니다

물론 홍보가 없진않았습니다

하지만 그 제품을 사는건 제 선택이고 제 결정입니다

저는 티비와는 인연이 없는사람이지만

요즘 함소원에대한 기사와 가쉽거리는 제 귀에들릴정도로

너무나 심각합니다

우리 대한민국 자살률 누구나 다아실겁니다

저는 한아이의 엄마로써 함소원씨가 너무 걱정이됩니다

뜨기위해 컨셉설정이 응하엿지만..

가정을 꾸리기위해 힘내는 모습또한 있습니다

비록 모두들 시청자를 우롱하엿다 하지만

사실 그프로그램을 보면서 웃고 울던것도 사실입니다

예능입니다 편집이있고 대본도 있을겁니다

다들 은연중에 그렇게 생각하지 않았습니까?

함소원이 그리 큰 대역죄를 지엇습니까?

학폭을 하엿나요? 술을마시고 음주운전을 하엿나요?

마약을 하엿나요? 대체 왜이렇게까지 몰아붙이는지

저는 이해가 가지않습니다

조금만 이해해보세요 조금만 관대해져 보세요

연예인도 사람입니다

제발 이 마녀사냥을 멈추어주세요

부탁합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많이 본 뉴스
연예 많이본 뉴스
스포츠 많이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