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랜선 핫이슈] '유퀴즈' 이삭토스트 김하경 대표의 성공기·함소원 파오차이 논란에 남편 진화 이혼설까지 外

[ 이투데이 ] / 기사승인 : 2021-02-25 11:00:22 기사원문
  • -
  • +
  • 인쇄
[이투데이 정대한 기자]


'유퀴즈' 이삭토스트 김하경 대표의 성공기 화제

이삭토스트 김하경 대표가 프랜차이즈 대표로 우뚝 서기까지의 성공기가 온라인에서 화제입니다.

24일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는 이삭토스트 김하경 대표가 출연해 토스트 사업을 시작하게 된 이유와 성공기를 전했습니다.

김하경 대표는 "개인 장사는 1995년부터, 프랜차이즈 사업은 2003년부터 했다"며 "당시 제가 생활 전선에 나서야만 하는 상황이었다. 우연히 책에서 어려울 땐 장사가 최고라는 것을 읽었던 것이 생각나서 장사를 시작했다"고 말문을 열었습니다.

김 대표는 "봉사활동을 다녔는데 그분들이 봉사가 끝나고 나면 토스트를 만들어주셨다. 굉장히 맛있어서 그게 생각이 났다"며 "토스트는 설거지가 없고 재료 손실이 없어서 처음 장사를 시작하기에 적합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처음에도 장사가 잘됐다. 그때도 잘되긴 했지만, 소스를 개발한 후에 더 맛있어하셨다"며 "경쟁사가 생겨서 돌파구를 찾다가 한 여학생이 '소스를 바르면 정말 맛있겠다'고 했다. 이후 가족들이 실험하면서 지금의 소스를 만들었다"고 했습니다.

현재 820여 개의 가맹점을 운영하고 있다는 김 대표는 "가맹점을 가뭄을 만난 이웃이라고 생각했다"며 "최초 가맹비를 안 받았고 인테리어도 업체와 직거래를 할 수 있게 했다. 더 저렴한 가격으로 좋은 재료를 공급해드리면서 회사를 운영했다"고 밝혔습니다.

방송을 본 네티즌들은 "원래도 이삭토스트 좋아하는데 더 열심히 먹어서 혼내줘야겠다","좀 더 체계화해서 해외 시장에도 진출했으면 좋겠다", "가맹점 갑질하는 기업들만 보다가 신세계다"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함소원 파오차이 논란에 남편 진화 이혼설까지

라이브 방송 도중 '김치'를 중국 절임채소를 칭하는 '파오차이'라고 불러 논란이 된 방송인 함소원이 남편 진화와의 결별설에도 휩싸였습니다.

15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김치를 파오차이라 칭한 OOO 씨 방송 하차 청원합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습니다. 청원인은 "1월에 (OOO의) 중국인 시어머니가 입국해 방송을 찍고 인스타 라이브방송에 동원됐다"며 "김치를 파오차이라 알려주고 시청자들이 정정 요구하는 일이 있었다"고 설명했습니다. 해당 청원은 현재 국민청원 요건에 위배돼 관리자가 수정한 상태로, 실명은 나와 있지 않으나 누리꾼들은 중국인 남편과 시어머니를 둔 방송인 함소원이라고 지목하고 있다.

이후 함소원은 24일 자신의 SNS를 통해 김치 사진과 함께 "김치"라는 문구를 남겼습니다. 이에 네티즌들은 "SNS에 김치 사진을 올리는 것만으로 충분치 않다"며 함소원을 향해 정식 사과를 요구했습니다.

이어 24일 스포츠조선에서 남편 진화와의 결별설을 보도하자, 함소원은 "아무 말도 안 하고 싶다"고 글을 남겼습니다. 함소원은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신과 남편의 결별설 기사를 캡처한 사진과 함께 '침묵' 해시태그와 "오늘은 아무 말도 안 하고 싶네요"라고 짧게 글을 올렸습니다.

네티즌들은 "아내의 맛에서 정말 열심히 사는 분 같아서 좋게 보던 팬인데 정말 실망이 크다", "시어머니가 중국사람인데 파오차이라고 이야기하는 게 당연한 것 아닌가?"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블랙핑크 제니-지드래곤 열애설에 소속사 "사생활 확인 불가"

한류그룹 '빅뱅' 지드래곤(33·권지용)과 K팝 간판 걸그룹 '블랙핑크' 제니(25·김제니)가 열애설에 휩싸였습니다.

연예매체 디스패치는 제니와 지드래곤이 1년째 연인 관계를 이어오고 있다고 24일 보도했습니다. 그러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보도가 나온 직후 입장문을 통해 "아티스트의 사생활에 대해 회사가 확인해주기 어렵다"고 밝혔습니다.

두 사람은 YG 소속 선후배 가수입니다. 제니는 2012년 지드래곤 솔로곡인 '그XX' 뮤직비디오에 출연한 바 있으며 이듬해에는 '블랙' 피처링에 참여했습니다. 이후 2016년 블랙핑크로 데뷔해 글로벌 음악 시장에서 높은 인기를 누리는 가수로 성장했습니다.

지드래곤은 2019년 전역 후 별다른 음악 활동을 하지 않고 있으나, 빅뱅 멤버들이 모두 YG와 재계약하면서 올해 가요계에 복귀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습니다.

열애설에 대해 네티즌들은 "오래된 지드래곤 팬이지만 제니만은 안 된다", "제니보다도 지드래곤이 부럽다"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정대한 기자 vishalist@etoday.co.kr

  • 글자크기
  • +
  • -
  • 인쇄

생활·문화 인기 뉴스

많이 본 뉴스
연예 많이본 뉴스
스포츠 많이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