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니, '미국 메이저 지역 부동산 서비스' 확장 "뉴욕 선두, 美전역으로"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4-02-21 09:00:00 기사원문
  • -
  • +
  • 인쇄

미국 부동산 종합 솔루션 플랫폼 기업인 코리니(Koriny)가 뉴욕을 중심으로 펼쳤던 부동산 서비스를 뉴저지, LA, 하와이, 마이애미 등 미국 내 5개 지역으로 확장한다고 밝혔다.

2017년에 설립된 코리니는 뉴욕을 중심으로 거래건수가 7000건에 육박한다. 수많은 거래로 축적된 노하우와 강력한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미국 내 부동산 서비스지역을 확대한다.

코리니는 올인원(All-In-One) 서비스를 통해 미국 부동산 전문가 컨설팅부터 매입, 임대, 관리까지 종합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대출 은행 연결, 법률 및 회계 자문 등 분야별 전문가를 통해 차별화된 부동산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코리니는 주거용만 아니라 상업용 부동산 전문 서비스를 갖추고 있다. 미국 진출을 희망하는 기업 및 스타트업을 위한 리로케이션(Relocation) 서비스를 통해 오피스 임차 혹은 매입, 프랜차이즈 및 주재원 임차 등과 같은 다양한 서비스를 맞춤형으로 제공한다.

오는 2월 23일(금)에는 롯데월드타워에서 고액 자산가를 대상으로 ‘2024년 뉴욕/LA 부동산 투자세미나’를 개최할 예정이다. 코리니에 따르면 이번 세미나에서는 뉴욕과 LA부동산 시장 현황 및 투자 전망 관련 프로그램을 다룰 예정이다. 세미나 참가 신청 문의는 코리니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코리니 문태영 대표는 “코리니가 뉴욕을 기반으로 메이저 지역을 확장하게 되어 고객들에게 더욱 다채로운 미국 부동산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개인 고객뿐만 아니라 기업 고객 대상으로도 서비스를 확대해 미국에 진출하는 데 큰 도움을 줄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코리니는 뉴욕 맨해튼 소재 4 월드 트레이드 센터(4 World Trade Center)에 본사를 두고 서울 강남 파이낸스 센터에 지사를 두고있는 미국 부동산 종합솔루션 플랫폼 기업이다. 2017년 설립 이후 뉴욕 부동산을 중심으로 미국 부동산 종합 서비스를 제공해오고 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