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 실시…구매 금액 최대 30% 온누리상품권 환급

[ 대구일보 ] / 기사승인 : 2024-02-06 15:33:33 기사원문
  • -
  • +
  • 인쇄
대구시 산격청사 전경
대구시는 설 명절을 앞두고 제수용품이나 생활용품을 온누리상품권으로 직접 구매하는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를 추진하고 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전통시장 장보기는 지역 구·군청, 공사·공단 등 유관 기관이 지난달 26일부터 오는 8일까지 실시하는 행사다.

대구시는 행사의 일환으로 지난달 20일부터 온누리상품권의 구매 한도를 50만 원으로 상향하고, 5~10% 특별할인 판매에 나서고 있다.

이와 함께 국내산 농·축·수산물을 대상으로 당일 구매 금액의 최대 30%를 온누리상품권으로 환급(1인 2만 원 한도)해 주는 행사도 오는 8일까지 진행한다.

농·축산물의 경우 △월배신시장 △서남신시장 △칠성시장 △칠성상가시장 △팔달신시장 △동서시장 △신매시장 △번개시장에서 환급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수산물은 △칠성종합시장 △번개시장 △서문시장 건해산물상가 △서문시장 2지구 △팔달신시장 △대구북부농수산물도매시장에서 환급 행사가 이뤄진다.

이 밖에 대구시는 지난해부터 온라인 주문·배송 플랫폼을 전통시장으로 확대 운영해 시행 중이다. 현재 30개 시장(416개 상점)이 ‘대구로’ 전통시장에 입점한 상태다.

대구시 안중곤 경제국장은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는 온라인 쇼핑의 급성장 등 유통환경의 변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 상인들에게 힘을 보태기 위해 마련했다”며 “서민경제의 터전인 전통시장이 활기를 되찾을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의 많은 이용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동현 기자 leedh@idaegu.com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